▒ Home > 기사 > 교육
 
방통대·사이버대학도 박사과정 운영..법안 국회 본회의 통과  [2022-09-28 14:17:56]
 
  교육부 세종청사 전경
 교육공무원 가사휴직 사유 '부양·돌봄' 추가

[시사투데이 홍선화 기자] 앞으로 한국방송통신대학과 사이버대학에서도 박사학위를 취득할 수 있게 된다. 

 

교육부는 27일 국회 본회의에서 고등교육법 일부개정, 교육공무원법 일부개정 등 5개 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우선 한국방송통신대학과 사이버대학 등 원격대학에서도 박사학위와 전공심화과정 운영이 가능해진다.

 

그간 원격대학은 일반대학과는 달리 석사과정만 운영할 수 있는 특수대학원 설치만 가능했다. 앞으로는 원격대학이 설치·운영할 수 있는 대학원의 종류가 특수대학원 외에 일반대학원과 전문대학원까지 확대돼 박사학위과정도 운영할 수 있게 됐다. 다만 의학, 치의학, 한의학, 법학전문대학원은 제외된다. 

 

또한 원격대학 중 2년제 전문학위과정을 운영하는 사이버대학에 학사학위를 수여할 수 있는 전공심화과정을 설치 운영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교육공무원이 직계존비속을 간호할 때에만 가능했던 가사휴직을 부양과 돌봄이 필요한 경우로 확대하고 공무상 부상이나 질병으로 장기간 치료가 필요할 때 현행 3년인 휴직기간을 5년까지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특별채용'을 '경력경쟁채용'으로 명칭을 변경해 인사운용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높이고 교육공무원 임용 결격사유에 마약류 중독자를 포함하도록 했다. ​ 


[2022-09-28 14:17:56]
이전글 초등학생 어휘력 학습 키우는 '책열매' 낱말 게임....
다음글 전문대-자치단체, 지역특화 학과 운영 협력..인재 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