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정치·통일
 
암참, 특별간담회..."한·미 양국의 경제 협력 및 한·미·일 3자 협력 관계 등 양국간 주요 이슈 논의"  [2023-07-07 16:44:32]
 
  (사진=주한미국상공회의소)
 제임스 김 회장,"한·미 양국 더욱 긴밀한 협력과 협조는 주요 글로벌 안보 이슈에 대응키 위한 필수 요소"

[시사투데이 윤용 기자] 주한미국상공회의소는 윌러드 벌러슨 미8군사령관과 조이 사쿠라이 주한미국대사관 대사대리를 초청해 특별간담회를 가졌다고 7일 밝혔다. 

 

이날 한미동맹 70주년과 암참 창립 70주년을 맞아 서울 남산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진행된 이번 특별 간담회를 통해 급변하는 지정학·지경학적 환경 속에서 안보를 축으로 하는 한미 동맹의 주요 측면과 그 중요성을 두루 탐색하는 시간도 가졌다. 

 

제임스 김 주한미국상공회의소 회장 겸 대표이사는 환영사를 통해 "역내 급변하는 지정학·지경학적 환경을 고려할 때, 한·미 양국의 더욱 긴밀한 협력과 협조는 주요 글로벌 안보 이슈에 대응하기 위한 필수 요소"라고 말했다. 

 

이어 주한미군(USFK)과 주한미국대사관의 탁월한 리더십에 감사를 표하며 "그들의 헌신과 봉사가 지속가능한 비즈니스 환경의 기반 마련과 경제·문화 교류의 번영으로 이어졌다"고  강조했다.

 

특히 "암참은 한국 대 미국 기업들의 성공과 한국 기업의 미국 투자 확대라는 미션을 수행하는 데에 언제나 진심으로 임하고 있고 앞으로도 한·미 양국의 든든한 가교로서 주한미국대사관을 비롯한 여러 파트너들과 긴밀하게 협력하며 미션을 이행하여 나갈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아울러 윌러드 벌러슨 미8군사령관과 조이 사쿠라이 주한미국대사관 대사대리의 모두 발언에 이어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와의 2대1 좌담이 진행됐다. 

 

또 3자 대담은 한미동맹의 주목할 만한 성과, 기회 및 위험 요소, 북한의 핵무기 프로그램에 따른 도전 과제, 중국과 러시아를 둘러싼 지정학적 역학 관계, 한·미 양국의 경제 협력 및 한·미·일 3자 협력 관계 등 양국간 주요 이슈도 논의했다.

 

벌러슨 사령관과 사쿠라이 대사대리는 대담을 통해 전 세계 기업들이 다루고 있는 중요 이니셔티브 중 하나인 여성의 경제적 자립을 비롯 그간 여러 나라에서 체득한 다양한 경험을 통해 얻은 리더십에 대한 통찰을 공유했다. 

 

주한미국상공회의소는 이번 본 특별 간담회에는 암참 이사진을 포함한 글로벌 기업 대표 다수가 참석한 가운데, 한·미 안보 협력의 현주소와 미래에 대한 심도 깊은 논의를 통해 한·미 경제 협력 강화 전략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다고 설명했다.

 


[2023-07-07 16:44:32]
이전글 윤석열 대통령, "R&D 예산, 세계 수준의 연구에 투입..
다음글 이종섭 장관, "한미동맹, 한미정상회담 계기로 도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