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스타줌인
 
강승원 "거미는 완벽한 국가대표 가수"…2집 프로젝트 앨범 함께 참여  [2022-07-08 14:53:09]
 
  거미, 강승원 2집 프로젝트
 

​[시사투데이 전해원 기자] OST의 여왕, 뛰어난 가창력의 소유자 가수 거미가 뮤지션 강승원의 2집 프로젝트 앨범에 참여한다.

 

 거미는 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강승원의 2집 프로젝트의 6번째 곡 '해피엔딩(Happy Ending)'을 공개한다.

 

 '해피엔딩'은 잔잔하고 우아한 분위기의 트랙과 거미의 애절한 보컬이 어우러진 곡이다. 어쩌지 못하는 이별의 아픔이 해피 엔딩이라는 결말로 이어지길 바라는 마음을 표현했다. "방금 이별했거나 오래전 이별했던 모든 이에게 드립니다"라는 뮤지션 강승원의 소회를 실현했다.

 

 특히, 이번 곡은 강승원이 '이소라의 프로포즈' 음악 감독 시절 게스트로 만나 친분을 쌓게 된 '광수 생각'의 밀리언셀러 박광수 작가가 아트웍과 영상 작업에 참여했다.

 

 강승원은 "거미가 신인일 때부터 계속 노래하는 걸 지켜봤는데 최근에 그녀가 완성된 가수, 완벽한 국가대표가 된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번 곡 참여를 부탁했을 때 흔쾌히 들어준 의리에 고마웠고, 이번 작업을 통해 그녀의 전성기를 함께 하게 된 것 같아 너무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강승원은 지난해 9월부터 2집 프로젝트 앨범의 곡들을 한 곡씩 발매하며 자신만의 따뜻한 감성을 다양한 컬래버 주자들에게 녹여내고 있다. 자이언티, 장필순, 아이유, 선우정아, 수지 등 국내 정상급 뮤지션들이 참여했다.

 


[2022-07-08 14:53:09]
이전글 '이브', 대한민국을 발칵 뒤집은 2조원 이혼소송이 ..
다음글 제이홉 솔로 앨범, 더블 타이틀곡 공개…'모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