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교육
 
일반대학 온라인 수업으로 학사학위 취득..4개 일반대 선정  [2023-03-23 16:14:06]
 
  제3회 온라인 학위과정 승인 내역
 동서대·우송대·동의과학대·수성대 4개 학사과정 승인

[시사투데이 홍선화 기자] 일반대학에서도 온라인 수업만으로 학사학위를 취득할 수 있게 된다. 

 

교육부는 24일 ‘일반대학의 온라인 학위과정’ 심사 결과 7개교 중 4개 대학의 4개 학사과정이 승인됐다고 발표했다. 

 

‘일반대학의 온라인 학위과정’은 교육부의 사전 심사 및 승인을 통해 사이버대학이 아닌 일반대학에서 대면수업 병행 없이 온라인 수업만으로도 (전문)학사 또는 석사학위를 취득할 수 있는 제도다. 

 

2021년 2월 도입된 후 올해 현재 22개 대학(원)의 27개 석사과정만 온라인 학위과정으로 운영하고 있다. 

 

기존에는 일반대학의 온라인 학위과정 중 학사과정의 경우 국내 대학과 외국 대학 공동과정만 운영이 가능했다. 교육부는 2024학년도부터 운영되는 (전문)학사과정 중 첨단·신기술분야에 대해서는 국내대학 단독 또는 국내대학 간 공동교육과정으로도 온라인 학사과정을 운영할 수 있도록 지난해 9월 규제를 개선했다. 

 

이번에 온라인 학위과정 승인 대학은 4년제 일반대는 동서대학교 문화콘첸츠경영학과와 우송대학교 솔브릿지경영학부다. 전문대는 동의과학대 스마트생산공정관리과와 수성대 AI빅데이터과다.   

 

​이해숙 대학규제혁신국장은 “이번에 승인된 온라인 학위과정을 통해 국내대학과 해외대학이 학사과정 단계에서부터 시·공간적 제약을 넘어 상호 협력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며 "이번 승인심사를 통해 선정된 인공지능(AI), 지능형(스마트)생산공정 온라인 학사학위과정이 첨단·신기술 분야 인재양성의 새로운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


[2023-03-23 16:14:06]
이전글 '학교도서관' 위치 규제 푼다..여건 따라 자율 결정
다음글 대학-지자체 함께 반도체 등 첨단분야 융합인재 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