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정치·통일
 
한일 '셔틀외교' 12년만에 본격 가동...윤석열-기시다, 오는 7일 한일정상회담 가진다  [2023-05-02 19:39:18]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16일 도쿄 총리 관저에서 열린 한일 정상 공동 기자회견을 마친 후 악수(사진=뉴시스)
 기시다 유코 여사도 동행

[시사투데이 윤용 기자] 기시다 후미오 일본 내각총리대신이 오는 7일부터 1박 2일 일정으로 한국을 방문해 윤석열 대통령과 한일정상회담을 한다.

 

윤 대통령은 올해 3월 방일 계기에 기시다 총리의 서울 방문을 초청한 바 있다. 이번 기시다 총리의 방한을 통해 정상 간 '셔틀외교'가 12년만에 본격 가동된다는 점도 강조했다.

 

대한민국 대통령실은 서면브리핑을 통해 "이번 기시다 총리 방한을 통해 정상 간 셔틀외교가 본격 가동된다"며 "기시다 총리 한국 방문은 2011년 10월 노다 요시히코 총리의 서울 방문 이후 12년 만에 이뤄지는 일본 총리의 양자 방한"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방한에는 기시다 유코 여사도 동행한다.​ 


[2023-05-02 19:39:18]
이전글 윤석열 대통령, "우리 헌법 정신에 위배되는 기득권..
다음글 정부 '신(新)통일미래구상'의 초안 마련 논의…"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