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정치·통일
 
한일 '2+2 안보대화'5년만에 재개..."동북아 안보 환경 인식 공유와 상대국 국방안보 정책에 상호 이해 제고"  [2023-04-17 18:58:34]
 
  서민정 외교부 아시아태평양국장과 우경석 국방부 국제정책차장, 후나코시 다케히로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과 안도 아츠시 방위성 방위정책차장이 17일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제12차 한일 안보정책협의회에 참석(사진=뉴시스)
 "북핵 문제 포함한 동북아 안보 논의"

[시사투데이 윤용 기자] 한일 양국의 외교·국방 당국이 참여하는 '2+2 외교안보 대화'가 2018년 3월 이후 약 5년 만에 재개했다.

 

17일 외교부에 따르면 한일양국은 이날 오전 10시께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제12차 한일 안보정책협의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는 우리 측 서민정 외교부 아시아태평양 국장, 우경석 국방부 국제정책차장과 일본 측 후나코시 다케히로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 국장, 안도 아츠시 방위성 방위정책차장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이날 2시간 30분가량 진행된 협의회에서 "북핵 문제를 포함한 동북아 안보 환경, 양국 국방안보 정책 협력 현황 및 한일·한미일 협력 현황 등에 대해 폭넓고 심도 있는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양국 외교안보 당국 간 동북아 안보 환경에 대한 인식을 공유함과 동시에 상대국 국방안보 정책에 대해 상호 이해를 제고하고, 한일 간 안보협력을 미래지향적으로 발전시켜 나가자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2023-04-17 18:58:34]
이전글 이종섭 장관,방산업체 CEO 간담회 참석...유럽지역 K-..
다음글 윤석열 대통령,"고용세습·마약 근절···전세사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