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스타줌인
 
'설록 - 네 가지 시선' 김새롬, 스페셜 게스트 출연!  [2024-05-20 09:21:19]
 
  사진 제공 '설록-네 가지 시선'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역사 비하인드 토크쇼 '셜록-네 가지 시선'에 김새롬이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하는 가운데, 김새롬이 조선 최고의 팜므파탈 '어우동'에게 숨겨진 비화에 과몰입을 하며 웃음을 자아낸다.

 

'설록-네 가지 시선'(제작 K-STAR, AXN, E채널/이하 '설록')은 실록부터 야사까지, 전혀 다른 네 개의 시선으로 역사를 재해석하는 하이퀄리티 역사 털기 토크쇼로, 역사를 바라보는 다양한 시각들이 성역도, 금기도 없이 첨예하게 부딪히며 '도파민 폭발 역사쇼'의 탄생이라는 호평을 얻고 있다.

 

오는 21일(화)에 방송되는 3회는 조선 성종시대, 희대의 간통 스캔들 주인공으로 통하는 '어우동' 편으로, 역사학자 김재원, 성 전문가 배정원, 역사 교사 이상석, 소설가 김중혁이 네 명의 히스토리텔러로 등판해 각각 전문 분야의 시선으로 어우동을 재해석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절세미인', '섹스심볼' 등 다양한 수식어로 불리는 어우동에 대해 지금껏 알려진 정보들이 완벽한 오류라는 점을 밝히며 시청자들에게 놀라움을 선사한다. 어우동은 기혼자 신분임에도 공식적으로 17명의 남성들과 자유로운 사랑을 나눠 삼종지도(유교 문화권에서 여자가 지켜야 할 세 가지의 법도를 이르는 말)를 문란케 했다는 죄목으로 사형에 처해진 인물. '설록'에서는 현대인들에게 팜므파탈 기생으로 알려져 있는 어우동이 사실 고위 관료의 딸이자 왕족과 혼인한 로열패밀리라는 점을 밝히면서, 조선판 금수저인 어우동이 어째서 희대의 간통 스캔들 주인공이 되었는지를 다각적 시선에서 들여다볼 예정이다.

 

이 가운데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한 김새롬이 어우동을 향한 과몰입으로 역사 비하인드 토크의 열기를 후끈하게 달군다. 김새롬은 '어우동의 남편이자 왕실 종친인 태강수가 결혼 생활 중 기생에게 빠져, 어우동을 쫓아내려 가짜 불륜설을 뒤집어 씌운 정황이 있다'는 이상석의 설명에 "태강수 나빴다 진짜"라며 씩씩대는가 하면, '어우동이 자유로운 연애를 시작한 것이 태강수에게 쫓겨난 이후'라는 말에 "나는 어우동을 응원한다. 시대적 틀과 한계를 뚫고 나갈 수 있는 용기는 존중 받아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열변을 토한다. 더욱이 김새롬이 "어우동 입장에서는 인생 처음으로 만난 굴곡이었을텐데 '마음대로 살아볼 거야' 생각하지 않았겠냐"라며 추정하자, 김중혁은 "이런 상상들은 내면의 투사라더라"라고 정곡을 찔러 주변을 폭소케 한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설록'에서는 조선시대 여성들을 억압하는 근거가 되었던 성리학 사고관에 초점을 맞추기도 한다. 이중에서도 성종이 완성시킨 성리학 기반의 법전 '경국대전'을 조명하는데, 김새롬은 여성에게서 재혼의 자유를 빼앗은 '과부재가금지법'을 콕 짚으며 "저한테는 너무 절망적인 법이다. 되게 속상하다"라고 폭풍 감정이입을 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든다고. 이 같은 김새롬의 과몰입과 더불어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갑론을박이 펼쳐질 '설록-어우동 편' 본 방송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역사 비하인드 토크쇼 '설록-네 가지 시선'은 오는 21일(화) 저녁 8시에 K-STAR, AXN, E채널에서 3회가 방송된다.


[2024-05-20 09:21:19]
이전글 ‘우리, 집’ 김희선-이혜영, 불길함 고조시키는 ‘칼..
다음글 하성운, ‘선재 업고 튀어’ OST에 합류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