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스타줌인
 
서바이벌 음악 예능'현역가왕' 손태진-신성, 스페셜 프로듀서 출격!  [2023-10-27 09:35:31]
 
  사진 제공 크레아 스튜디오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손태진과 신성이 '현역가왕' 스페셜 프로듀서로 출격, 한일 양국을 사로잡을 트로트 국가대표를 뽑기 위한 응원군으로 나선다.

 

오는 11월 28일(화) 밤 10시 첫 방송 되는 MBN '현역가왕'은 2024년 치러질 '한일 트로트 가왕전'에 나갈, 대한민국 대표 '최정상급 여성 현역 트롯 가수' TOP7을 뽑는 트로트 국가대표 선발 서바이벌 예능이다. '미스트롯'과 '미스터트롯' '불타는 트롯맨' 등을 기획, 제작한 서혜진 사단의 '크레아 스튜디오'가 신선한 기획력을 바탕으로, 촘촘한 노하우를 더해 또 한 번 트로트 역사에 새 이정표를 남길 전망이다.

 

이와 관련 '현역가왕'이 프로듀서 군단 남진-심수봉-주현미-신유-박현빈-이지혜-윤명선-대성에 이어 '불타는 트롯맨' 1위 손태진과 2위 신성이 스페셜 프로듀서로 깜짝 출격하는 라인업을 공개해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키고 있다.

 

먼저 손태진은 '팬텀싱어' 최종 우승에 이어 '불타는 트롯맨'에서 '트로트의 고급화'를 이끌며 또 한 번 최종 우승을 거머쥔 실력파다. 손태진은 성악부터 대중가요, 트로트까지 다채로운 장르 소화력은 물론 대형 경연 프로그램에서 두 차례나 우승한 살아있는 경험을 바탕으로 적재적소 격려를 건넨다.

 

특히 손태진은 '현역가왕' TOP7과 오는 2024년 '트로트 한일전'에서 맞대결을 벌일 일본 대표를 뽑는 '트롯걸린재팬' 론칭 당시, 직접 현지로 건너가 제작진과 미팅을 하는 등 현지 상황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터. 손태진은 "제가 감히 어떻게 현역을 평가하겠습니까"라며 "응원군의 역할로 깜짝 등장해 여성 현역 가수들이 지치지 않도록 기운을 넣어주겠다"는 말로, 글로벌 현역 스타를 찾는 데 힘을 보태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신성은 데뷔 10년 차에 이르는 현역 트로트 가수로 '불타는 트롯맨'에서 단단한 가창력과 특유의 촉촉한 가습기 보이스를 자랑, 손태진에 이어 준우승을 차지했다. 신성은 다년간 축적해온 트로트 활동 데이터를 바탕으로 검증된 선구안과 남다른 촉을 발휘한다. 더불어 남녀노소를 사로잡는 입담과 빼어난 예능감이 강점인 만큼, 긴장감 넘치는 서바이벌 예능의 전체적인 분위기를 끌어올리는 웃음 치트키로도 활약할 예정이다.

 

현재 대한민국 트로트 씬에서 누구보다 활발하게 활동 중인 핫한 현역 두 사람이 동료이자 선배, 또는 후배 인 '현역가왕' 참가자들과 어떤 케미를 빚게 될지 다가올 본방송에 대한 관심이 모인다.

 

제작진은 "'현역가왕'이 지난 24일(화) 첫 녹화를 시작으로 한일 양국을 사로잡을 대장정 레이스에 돌입했다. 오는 11월 28일(화) 여러분을 찾아갈 매력 만점 현역 가왕들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그런가하면 '현역가왕'이 공식 SNS와 포털 사이트를 통해 업로드 한 1, 2차 목소리 티저가 업로드 이틀 만에 2만뷰에 육발하는 폭발적인 조회수를 기록한 것은 물론, 참가자 정체에 대한 설왕설래를 이끄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더불어 지난 23일(월)부터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모집 중인 '국민 판정단' 역시 '목소리 티저'가 공개된 후 윤수현부터 강혜연, 전유진 등 톱 트로트 가수들이 대거 거론되며 참여 신청률이 무려 400%가 폭증하는 등 내 손으로 직접 뽑는 '현역가왕'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MBN의 '현역가왕'은 오는 11월 28일(화) 밤 10시 첫 방송 된다. 


[2023-10-27 09:35:31]
이전글 대하 사극 '고려 거란 전쟁' 이원종, 가슴 벅찬 출..
다음글 '우당탕탕 패밀리' 이도겸, 할리우드 영화감독→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