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스타줌인
 
'금수저', 5~10회 속 임팩트 甲 엔딩 BEST 3!  [2022-10-24 09:00:32]
 
  사진 제공 MBC 금토드라마 '금수저' 방송 캡처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MBC 금토드라마 ‘금수저’는 ‘금수저’로 다시 한번 인생을 바꾼 이승천(육성재 분)의 욕망 분출이 본격화될 새로운 2막이 시작, 그의 10년이 긴장감 넘치게 그려지며 흥미로운 전개를 이어가고 있다.

 

회를 거듭할수록 재미를 더해가고 있는 가운데, 남다른 임팩트를 선사하고 있는 엔딩 장면들을 꼽아봤다.

 

@ 이승천과 오여진의 본격 대치! ‘금수저’로 얽히고설킨 이들의 운명 (5회) 

오여진은 이승천이 아버지 이철(최대철 분)의 사고로 1억이 필요하다는 걸 알게 되자, 그에게 1억을 건네며 이용하기로 마음먹었다. 그렇게 이승천은 1억을 빌미로 오여진의 시중을 들며 그녀의 집에서 더부살이하게 됐다. 

 

또한 오여진은 이승천에게 자신도 금수저를 이용해 운명을 바꿨다고 토로하며, 다시 부유한 삶으로 돌아가고 싶지 않냐고 말하는 등 도발했다. 하지만 이승천이 현재의 삶을 살겠다고 단호하게 말했고, 오여진은 비웃으며 “더 이상 이 금수저는 필요 없겠네”라며 금수저를 호수에 던지는 엔딩은 모두를 놀라게 했다.

 

@ 금수저 이승천에게 닥친 위기! 살인 용의자가 되다?! (7회)

우여곡절 끝에 다시 금수저의 삶을 살게 된 이승천은 자신을 굴욕적인 상황에 빠트린 오여진을 위협하는가 하면, 서준태(장률 분)의 자금줄인 알렉스 부(이동희 분)을 찾아가 서준태 대신 자신에게 투자하라고 말하며 자신의 걸림돌이 되는 인물들을 처단하기에 나섰다. 하지만 황현도(최원영 분)가 알렉스 부에게 투자의사를 철회할 것을 요청하며 이승천은 다시 한 번 위기에 빠졌다. 이 사실을 알게 된 서준태는 나 회장(손종학 분) 죽음의 진실을 파헤치던 중 타살의 정황을 발견하게 되고 황태용이 된 이승천에게 의미심장한 말을 던지며 흥미로운 전개를 이끌어갔다.

 

7회 방송 말미, 집으로 경찰들이 들이닥쳤고 이승천은 나 회장 살인 혐의로 체포되며 다급하게 끌려가 손에 땀을 쥐는 엔딩을 선사했다. 

 

@ 금수저, 새로운 법칙의 등장! 그리고 이승천을 향한 오여진의 도발 (10회)

이승천의 집에 간 나주희(정채연 분)는 금고에서 과거에 자신이 이승천에게 줬던 선물과 의미를 알 수 없는 노트, 나 회장 죽음에 관한 자료들을 발견했다. 나주희는 그 물건들을 보면서 뭔가 이상하다고 느껴 이승천에게 따져 물었고, 두 사람의 날선 대립이 펼쳐졌다.

 

또한 오여진은 자신의 만류에도 이승천이 나주희와 인터뷰를 하겠다고 하자 질투심이 폭발하며 분노했다. 다른 사람이 금수저로 밥을 먹으면 수저 주인의 기억을 갖게 된다는 규칙을 알고 있는 오여진은 그 법칙을 이용해 이승천을 위협하고자 황태용(이종원 분)을 만났다. 이에 오여진은 황태용과의 식사 자리에서 이승천의 금수저를 건네며 숨 막히는 엔딩을 선보였다.

 

MBC 금토드라마 ‘금수저’는 매주 금요일, 토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된다. 

 

 

 

 

 

 

 

 


[2022-10-24 09:00:32]
이전글 '삼남매가 용감하게' 이하나, 이경진에게 임주환에 ..
다음글 ‘법대로 사랑하라’ 조한철, “늘 헤어짐의 아쉬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