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정치·통일
 
박진 외교부 장관,일본 외무대신 요청으로 전화 통화..."한일중 정상회의의 조속한 개최 공감"  [2024-01-05 17:09:25]
 
  (사진=외교부)
 "양국이 다양한 현안서 협력 지속"

[시사투데이 윤용 기자] 박진 외교부 장관은 5일 가미카와 요코(上川 陽子) 일본 외무대신의 요청으로 전화 통화를 했다.

 

박 장관은 먼저 이시카와현 지진으로 많은 인명과 재산피해가 발생한 것에 애도를 표하고, 재해가 조기에 수습되어 피해지역 주민들이 속히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기를 기원했다.

 

양 장관은 작년 하반기에만 세 차례 외교장관회담을 갖는 등 긴밀히 소통하며 한일관계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해온 것을 평가하고, 앞으로도 양국이 다양한 현안에서 협력을 지속해 나가길 바란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아울러 한일중 정상회의의 조속한 개최를 위해 계속 노력해 나가자는데 다시 한번 공감했다.

 

가미카와 대신은 박 장관의 리더십 하에 양국이 신뢰를 회복하고 관계가 발전된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이임 후에도 한일관계에 대한 변함없는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고 밝혔다.

 

박 장관은 그간 양국 관계 개선 흐름을 이어나가기 위해 협조해준 가미카와 대신에게 사의를 표하고, 앞으로도 양국 관계 발전을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2024-01-05 17:09:25]
이전글 한국, 유엔 안보리 비상임이사국 2년 임기 시작...한..
다음글 한·미·EU 등 48개국 외교장관 "러시아에 北 탄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