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스타줌인
 
레드벨벳 조이X원슈타인, 오늘 21일 'Love Song' 발매  [2022-10-21 08:34:34]
 
  사진 제공 쇼플레이엔터테인먼트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월드 피스 프로젝트(World Peace Project)'의 두 번째 주자로 나선 레드벨벳 조이, 원슈타인의 신곡 'Love Song'이 오늘 2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Love Song'은 몽환적인 분위기의 힙합 알앤비 곡으로, 듣고만 있어도 미소가 지어질 만큼 사랑스럽고 설레는 무드로 사랑에 빠진 남녀의 이야기를 담아냈다.

 

또한 사랑은 국경을 초월하고, 말이 통하지 않아도 사랑에 빠지는 순간 모든 언어가 사랑의 멜로디로 승화됨을 내포하고 있는 곡이다.

 

앞서 지난 20일에는 'Love Song' 프리 리스닝 영상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번 영상에는 조이의 청아한 목소리와 원슈타인의 매력적인 보컬이 완벽한 하모니를 이루며 오는 21일 공개될 'Love Song'에 더욱 기대를 높였다.

 

쇼플레이엔터테인먼트의 '월드 피스 프로젝트'는 가수가 가창에 참여하고, 음원 수익금 일부를 세계 각지 불우이웃에게 평생 기부하는 장기 프로젝트다.

 

첫 주자로 가수 정동원과 프로미스나인 박지원이 참여했으며, 정동원과 박지원의 듀엣곡 'Love Actually'는 리스너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월드 피스 프로젝트'는 코로나 펜데믹이 여전히 종식되지 않고 인플레이션 및 전쟁으로 세계 각국 많은 인구가 사망하며 우울한 시기를 보내고 있는 현재, 어려운 시기를 조금이라도 위로하고, 세계적인 축제인 '월드컵'을 앞둔 시점에서 세계의 단합을 안녕하고 응원하고자 마련됐다.

 


[2022-10-21 08:34:34]
이전글 ‘불후의 명곡’, 전설의 K-POP 특집!
다음글 '드라마 스페셜 2022' 2차 티저 영상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