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스타줌인
 
'삼남매가 용감하게' 이태성, 작품에 대한 무한 애정 드러냈다!  [2022-09-14 09:13:42]
 
  사진 제공 지앤지프로덕션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삼남매가 용감하게’의 배우 이태성이 작품에 대한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오는 9월 24일 저녁 8시 첫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극본 김인영, 연출 박만영, 제작 지앤지프로덕션)는 가족을 위해 양보하고 성숙해야 했던 K-장녀와 톱스타로 가족을 부양해야 했던 K-장남이 만나 행복을 찾아 나선다는 한국형 가족의 ‘사랑과 전쟁’ 이야기다.

 

이태성은 “박만영 감독님, 김인영 작가님과 함께 작업한다는 것을 기대했습니다”라고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뒤 “전작인 ‘고스트 닥터’에서 피도 눈물도 없는 빌런 역을 연기하고 나서 생긴 마음속 갈증들을 ‘차윤호’를 만나 새롭게 풀어내면 좋을 것 같다고 생각했다”고 캐릭터에 대한 자신감을 보였다.

 

이태성은 극 중 다큐멘터리 감독 차윤호를 연기하게 된 소감도 전했다. 그는 “윤호는 다큐멘터리 감독으로, 아웃도어 스포츠를 즐기며 자유롭게 살아가는 캐릭터”라고 소개한 뒤 “작가님이 배우와 캐릭터의 특성을 존중해 멋진 모습들을 가미해주시고, 배우들의 의견을 우선적으로 수용해주셔서 차윤호를 더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었다”고 감사한 마음을 건넸다.

 

이태성은 드라마 촬영 현장 분위기도 직접 밝혔다. 그는 “모든 스태프분들과 배우분들이 직접 만나 식사도 하고 친해지는 시간을 가지며 금방 가까워질 수 있었다”며 “장편 드라마의 가장 큰 무기인 배우들과 스태프분들의 단결력은 이미 ‘삼남매’팀이 갖추고 있어 기대하셔도 좋을 것이다”고 작품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이태성의 열연이 기다려지는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는 오는 9월 24일(토) 저녁 8시 첫 방송 된다.

 


[2022-09-14 09:13:42]
이전글 오왠, ‘어쩌다 전원일기’ 두 번째 OST 주자...‘Sun..
다음글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 지창욱, 어엿한 ‘팀 지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