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스타줌인
 
‘장윤정의 도장깨기’ 장윤정, 멸치 축제 도중 4월의 크리스마스 맞이했던 경험담 공개  [2022-07-13 09:03:00]
 
  사진 제공 LG헬로비전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장윤정의 도장깨기’에서 장윤정이 멸치 축제 도중 생각지 못한 4월의 크리스마스를 맞이했던 경험담을 공개한다.

 

‘장윤정의 도장깨기-전 국민 가수 만들기’(이하 ‘도장깨기’)는 장윤정-도경완 부부가 전국의 숨은 노래 실력자를 찾아가 족집게 레슨을 선사하는 로컬 음악 버라이어티. 오는 14일(목) 방송되는 8회에서는 도장부부 장윤정-도경완과 수제자 박군이 부산에서 숨은 노래 고수들을 만나는 두 번째 레슨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 가운데 자타공인 행사의 여왕 장윤정이 전국 팔도 행사의 비하인드를 밝혔다고 해 관심이 고조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박군은 부산 기장의 명물인 멸치 튀김의 맛에 반해 “이건 처음 먹어본다. (장윤정 선생님은) 전국 특산물을 다 드셔 보셨을 것 같다”며 부러움을 내비쳤다. 이에 장윤정은 “안 먹어본 게 없는 것 같다”고 전한 데 이어, 도경완이 “포획 금지된 거 빼곤 다 먹어봤죠?”라고 묻자 웃음을 금치 못하면서도 긍정을 표했다는 후문.

 

특히 장윤정은 기장의 멸치 축제에서 뜻밖의 눈을 맞이했던 비화를 전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장윤정은 “노래할 때 눈앞에 펼쳐진 광경을 잊을 수가 없다. (4월인데) 눈이 내렸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하지만 이내 그는 “이게 뭐지 했더니 어선에서 멸치를 털고 계셨다. 멸치 비늘이 눈처럼 내렸던 거다”라면서 관객들이 전부 은빛으로 반짝거렸던 멸치 축제 현장을 회상해 폭소를 터뜨렸다는 전언. 뿐만 아니라 이날 장윤정은 행사가 아닌 ‘도장깨기’로 전국을 돌며 지원자들을 만나는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고. 

 

장윤정, 도경완 부부가 함께하는 도장부부 프로젝트 예능 ‘장윤정의 도장깨기-전 국민 가수 만들기’ 8회는 오는 14일(목) 저녁 7시 30분에 LG헬로비전 채널25번에서 방송되며 SmileTV Plus(스마일티브이플러스)와 스포츠서울 엔터TV에서도 시청할 수 있다.

 


[2022-07-13 09:03:00]
이전글 하이브·디즈니+ 협업…방탄소년단 LA콘서트·다큐 공..
다음글 '미남당' 서인국-곽시양-강미나-백서후, ‘찐’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