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화제의 신간
 
<화제의 신간> 디 에센셜: 버지니아 울프, 대표작 한 권에 담아  [2021-02-01 17:56:48]
 
  디 에센셜 버지니아 울프 (사진=민음사 제공)
 

[시사투데이 김애영 기자] ‘디 에센셜 에디션’은 세계적 작가의 대표 소설과 에세이를 한 권에 담았다. 이 책을 읽은 누구든 단 한 문장으로 작가 특징을 정의할 수 있게 큐레이션했다.

 

 ◈ 디 에센셜: 버지니아 울프

 

 버지니아 울프는 1970년대 이후 여성 문학 비평의 중심이자 오늘날 하나의 문화적 아이콘이다.

 

 특히 여성이 자유로운 삶을 누릴 수 있는 두 가지 조건으로 '자기만의 방'과 500파운드의 '고정 수입'을 내세운 에세이 '자기만의 방'은 '자기만의 ○○' 혹은 '자기만의 것이 아닌 ○○'로 패러디 되며 여성의 물적, 정신적 독립의 필요성에 대해 다양한 논의들을 양산해 왔다.

 

 이 책에서는 페미니즘 비평의 고전이 된 '자기만의 방'과 그 방을 채우고 공유하는 일로 논의를 확장한 '런던 거리 헤매기' 외에도 '유산', '큐 식물원' 등 단편 소설 네 편을 엄선해 담았다.

 

 이를 통해 페미니즘 비평의 선구자로서 울프의 정치적 목소리뿐만 아니라 20세기를 대표하는 모더니즘 작가로서 그의 천재적 발상까지 한 권에 만나 볼 수 있다. 이미애 옮김, 464쪽, 민음사, 1만7000원.

 

 


[2021-02-01 17:56:48]
이전글 <신간>당신이 몰랐던 지구생물들에 대해…'굉장한 것..
다음글 <화제의 신간>'의사 사용 설명서'…병원과 의사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