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전국네트워크
 
춘천소방서 대원 3명 비번날 물에 빠진 60대 남성 살려  [2022-12-05 11:15:14]
 
 모터보트 타고 직접 사고자 구해 내

[시사투데이 김준 기자] 지난달 26일 춘천소방서에 근무 중인 소방대원 3명이 비번 여가활동 중 춘천시에 소재한 공지천교에서 떨어진 60대 남성의 귀중한 생명을 구해 훈훈함을 주고 있다. 

 

​강원도소방본부에 따르면 춘천소방서 소속의 소방장 반민수와 소방교 송우근, 특수대응단에 근무 중인 소방교 김보현은 당일 오랜만에 만나 식사를 하던 중 오후 9시 29분 공지천교에서 사람이 떨어져 허우적거린다는 소리를 접하고는 주저 없이 구조에 임했다.

 

신속히 119종합상황실에 지원을 요청하고 인근에 있던 모터보트를 타고 현장에 접근해 물속에 잠겨있는 사고자를 구해냈다.

 

당시 사고자는 심정지 상태로 구조됐으나 보트 위에서부터 심폐소생술을 진행해 자발적 호흡을 이끌어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대룡구급대에 의해 인근병원으로 이송돼 현재까지 안전하게 치료받고 있다. 

 

강원도소방본부 윤상기 본부장은 "후배 대원들의 선행 소식을 들으니 선배로서 가슴 뿌듯해 짐을 느낀다"며 "강원소방의 4천121명 조직원 모두는 도민에게 힘이 되고 따뜻한 안전지킴이 역할을 하기에 부족함이 없도록 어디에 있으나 항상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2022-12-05 11:15:14]
이전글 오는 2028년 강원 횡성군에 국립호국원 조성
다음글 자원봉사자 노고 격려..'2022강원도자원봉사자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