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문화·연예
 
OTT콘텐츠 기획부터 마케팅까지..특화 인재 양성 본격  [2022-06-15 13:57:59]
 
  문화체육관광부 세종청사 전경
 동국대·중앙대 영상대학원 2곳과 협업해 교육과정 운영

[시사투데이 이한별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방송영상인재교육원, 국내 영상대학원을 통해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환경에서 콘텐츠 기획, 제작, 유통, 마케팅 등 전 과정을 아우를 수 있는 융합형 전문 인재를 본격적으로 양성한다.

 

문체부는 드라마제작사협회와 함께 제작 현장 수요에 맞춰 즉시 투입할 수 있는 맞춤형 인력을 키우기 위해 방송영상인재교육원을 운영 중으로 15일부터 ‘OTT 콘텐츠 특화 과정’을 개설해 교육을 시작된다고 밝혔다. 

 

‘OTT​ 콘텐츠 특화 과정’은 OTT​ 콘텐츠 기획과 제작 경험이 있는 전문가를 예비 창작자와 연계해 밀착형 도제식 지도, 제작사 현장 실습 등을 지원한다. 

 

이번 교육과정을 통해 기획 개발한 과제 중 1편을 선정해 본제작과 후반제작, 송출까지의 전 과정을 익힐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OTT 드라마 <지금 우리 학교는>의 총괄 연출을 맡았던 ‘스튜디오 피아이시(PIC)’ 임병훈 제작본부장을 비롯해, 방송영상콘텐츠 제작사 ‘글라인’ 박현지 부대표, ‘팬엔터테인먼트’ 서윤혜 기획본부장 등 업계 전문가 7명이 교육과정에 참여한다. 

 

아울러 문체부는 지난 2월 온라인동영상서비스 콘텐츠 전문학과 또는 특화 교육 과정을 개설·운영할 수 있는 국내 영상대학원을 공모해 동국대 영상대학원과 중앙대 첨단영상대학원 2곳을 선정했다. 현대 두 대학은 신입생을 선발 중으로 올해 하반기부터 각 영상대학원의 전문성을 극대화한 교육과정을 운영할 계획이다.​


[2022-06-15 13:57:59]
이전글 케이팝 그룹 '크래비티' 한국문화 해외 홍보대사 위..
다음글 극장가로 관객 모은 '범죄도시2'..5월 흥행 1위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