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문화·연예
 
코로나19 이후 관광산업 극복 공유..'국제관광포럼' 개최  [2021-11-01 15:55:50]
 
  문화체육관광부 세종청사 전경
 OECD 가입 25주년 맞아 토론의 장 열려

[시사투데이 김경희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경제협력개발기구,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3일부터 5일까지 신라호텔 그랜드볼룸에서 ‘2021 경제협력개발기구 국제관광포럼’을 열고 코로나19 이후 지속 가능한 관광산업의 재건을 논의한다.

 

이번 포럼은 한국의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가입 25주년을 맞이해 진행된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보다 지속가능하고 회복탄력적인 미래를 위한 관광산업 재편’을 주제로 기존의 관광통계 위주에서 관광지식과 관광정책 전반으로 확대해 논의한다. 

 

그리스, 콜롬비아, 코스타리카, 포르투갈, 스페인, 뉴질랜드 등 전 세계 7개국 관광부처 장차관 등 고위관료를 비롯해 관광 분야 전문가 40여 명이 화상 또는 대면으로 참여한다.

 

토론회는 3일 문체부 황희 장관의 영상 개회사와 경제협력개발기구 마티아스 콜먼(Mathias Cormann) 사무총장의 영상 축사로 문을 연다. 이어 1부에서는 ‘위기로부터 얻은 교훈은 무엇인가? 보다 회복탄력적인 미래를 위한 관광산업 준비’를 주제로 관광의 회복탄력성 구축과 성공적인 위기 극복을 위한 관광 데이터 혁신과 경험을 논한다. 

 

콜롬비아 통상산업관광부 마리아 롬바나(Maria Ximena Lombana) 장관의 기조발언을 시작으로 ▲ 전 멕시코 관광부 마리아 트레호(Maria Trejo) 차관, ▲ 남아프리카 공화국 관광청 빅터 사라지(Victor Tharage) 국장, ▲ 와프 호텔(Wharf Hotels) 제니퍼 크로닌(Jennifer Cronin) 회장 등이 토론에 참여한다. ▲ 세르지오 구에레이로(Sergio Guerreiro) 현 경제협력개발기구 관광위원회(Tourism Committee) 의장이자 포르투갈 관광청 부국장은 현장에서 토론회를 진행한다.

 

4일 토론회 2부에서는 ‘회복과 그 이후: 관광산업의 더 나은 재건’을 주제로 사람, 기업, 지역의 회복 촉진과 친환경적이고 지속 가능한 관광경제 구축 방안에 대해 이야기한다. 

 

▲ 코스타리카 관광부 구스타보 세구라(Gustavo Segura) 장관이 기조에 대해 발제를 한다. 이어 ▲ 뉴질랜드 의회 환경위원회 사이먼 업튼(Simon Upton) 위원장, ▲ 오스트리아 호텔협회 수잔 크라우스 윙클러(Susanne Kraus-Winkler) 회장, ▲ 미래 관광연대 제르미 샘프슨(Jeremy Sampson) 최고 경영자, ▲ 엘지(LG) 전자 비즈 인큐베이션센터 이수범 신사업추진팀장 등이 토론자로 나선다. 

 

5일 토론회 3부에서는 ‘관광산업의 새로운 미래’를 주제로 관광산업을 위한 데이터기반 정책 구축 방안을 살펴보고 ‘관광산업 미래에 관한 고위급 토론’을 진행한다. 

 

▲ 포르투갈 경제부 리타 마르케스(Rita Marques) 관광차관의 기조발언과 함께 ▲ 유엔세계관광기구(UNWTO) 산드라 카바오(Sandra Carvao) 관광시장 및 경쟁력 국장 등이 데이터기반 관광정책 구축에 대한 논의를 이어간다. 

 

고위급 토론에는 ▲ 스페인 산업통상관광부 페르난도 발데스 베렐스트(Fernando Valdes Vereist) 관광차관, ▲ 그리스 관광부 바실리키 로이주(Vassiliki Loizou) 차관보 등이 참여한다.

 

아울러 문체부는 이번 토론회를 계기로 한국을 방문하는 대표단에게 한국 문화와 관광의 매력을 알리는 특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대표단은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열리고 있는 ‘이건희 컬렉션 특별전: 한국미술명작’ 등을 관람하고 에스케이(SK) 미래기술체험관을 방문해 지능형(스마트)관광도시 주요 기술을 체험할 예정이다.

 

토론회는 온라인으로 생중계하며 참가 희망자는 2일 오후 12시 사전에 ‘경제협력기구 행사 누리집(http://oecd-events.org/tourism-statistics)’을 통해 온라인 또는 현장 참가를 선택해 신청해야 한다.​

 

문체부 황희 장관은 “이번 토론회를 통해 관광산업이 어떤 위기에도 대처 가능한 회복력을 바탕으로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비전을 제시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 


[2021-11-01 15:55:50]
이전글 56회 '잡지의 날'..유공자 13명 정부 포상
다음글 프로스포츠 경기장 백신 접종 여부 상관없이 50% 관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