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기사 > 정치·통일
 
김승겸 합창의장, 한미연합연습 현장 방문 "연합훈련 통한 팀워크 강화 강조"  [2023-03-20 17:44:01]
 
  김승겸 합참의장이 20일 공군 38전투비행전대와 미 8전투비행단을 방문, 한·미연합훈련 상황을 점검한 후 한·미 공군 장병들과 기념사진(사진=합참)
 "전시 한·미 연합해군 해상서 성공적 임무 완수,실전적 훈련 통해 연합작전수행체계 유지되어야"

[시사투데이 윤용 기자] 김승겸 합참의장은 20일 해군 제2함대사령부와 공군 제38전투비행전대,그리고 주한 미 공군 제8전투비행단을 방문해 장병들을 격려했다.

 

김 의장은 이날 공군 38전대에서 결전태세 확립 추진 현황을 보고 받고,지휘관·참모들과 함께 예상되는 도발 유형별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특히 주한 미 공군 8전비를 방문해 한미동맹정신을 바탕으로 연합방위태세 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주한미공군 장병들을 격려하고,실전적인 연합훈련을 통한 팀워크 강화를 강조했다.

 

이 자리에서 김 의장은 "한·미 조종사간 상호 신뢰를 형성하고, 임무수행능력을 극대화함으로써 동맹 강화에 기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김 의장은 해군 2함대사령부를 찾아 지휘관과 참모들로부터 FS 연습상황을 보고 받은 후 전시 임무수행간 예상되는 상황을 검토하고, 이에 대한 실질적인 전투준비 방안을 논의했다.

 

김승겸 합참의장은 이 자리에서 "전시 한·미 연합해군이 해상에서 성공적으로 임무를 완수하기 위해서는 실전적인 훈련을 통해 연합작전수행체계가 유지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의장의 현장지도는'23 FS 연합연습'이 진행중인 가운데연습상황점검과확고한연합작전수행태세및결전태세확인을위해 이루어졌다고 국방부는 설명했다.

 


[2023-03-20 17:44:01]
이전글 윤석열 대통령, "김대중·오부치 선언 발전적 계승해..
다음글 남북협력기금 기부금 기탁목적 달성때까지 별도 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