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1월27일 (금) 17:18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스타줌인
 
ㆍ윤주만, ‘달이 뜨는 강’ 캐스팅
 
  윤주만
 

[시사투데이 김정훈기자] 윤주만이 드라마 ‘달이 뜨는 강’에 출연한다. 28일 소속사 이엘라이즈 측은 윤주만이 드라마 ‘달이 뜨는 강’에 고상철 역으로 합류한다고 밝혔다.

‘달이 뜨는 강’(극본 한지훈/연출 윤상호/제작 빅토리콘텐츠)은 고구려 태왕을 꿈꾸며 온달의 마음을 이용한 평강과 바보스럽게 희생만 했던 온달의 애절한 사랑 이야기를 그린다. 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 ‘바람과 구름과 비’ 등을 연출한 윤상호 PD와 드라마 '카이스트', '개와 늑대의 시간', '99억의 여자' 등을 집필한 한지훈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명품 사극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극중 윤주만은 계루부 2인자 고상철로 분한다. 교활하고 치밀한 정치가 고원표의 오른팔로 카리스마 넘치고 냉혹한 인물이다. 드라마 ‘앨리스’에서 강렬한 연기를 보였던 윤주만이 ‘달이 뜨는 강’ 에서 어떤 새로운 모습을 보일지 기대를 모은다.

윤주만은 드라마 ‘보쌈’에도 합류 소식을 전하며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달이 뜨는 강'은 오는 2021년 상반기 방송 예정이다. [사진제공이엘라이즈]

 


[2020-10-29 09:20:33]
이전글 선미, 박진영과 LF몰 전속모델 발탁
다음글 ‘인생앨범-예스터데이’, 공식 포스터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