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5월22일 (수) 18:34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스타줌인
 
ㆍ‘자백’,이준호-유재명 둘러 싼 첫 번째 인물관계도 공개!  [2019-03-15 08:44:17]
 
  자백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tvN 새 토일드라마 ‘자백’의 첫 번째 인물관계도가 공개됐다. 이준호-유재명을 중심으로 펼쳐져 있는 관계들이 어떤 연결고리를 가질지 궁금증을 높인다.

 

오는 3월 23일(토)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토일드라마 ‘자백’(연출 김철규 윤현기/극본 임희철/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에이스팩토리) 측이 첫 번째 인물관계도를 공개했다. ‘자백’은 한번 판결이 확정된 사건은 다시 다룰 수 없는 일사부재리의 원칙, 그 법의 테두리에 가려진 진실을 쫓는 자들을 그린 법정수사물이다. ‘칸의 남자’ 김철규 감독의 신작이자 ‘시그널’, ‘비밀의 숲’으로 이어지는 tvN표 웰메이드 장르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인물관계도 속 변호사 최도현(이준호 분)을 둘러싼 화살표들이 흥미롭다. 먼저 도현과 하유리(신현빈 분)는 절친 사이로, 전직 기자이자 현직 크리에이터인 유리가 도현의 사무실에 함께 있는 이유에 궁금증이 모인다. 또한 사무보조 진여사(남기애 분)는 도현에게 도움을 주는 존재. 이에 도현-유리-진여사가 선보일 색다른 케미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그런가 하면 극중 도현은 사형수 아버지를 구하기 위해 변호사가 된 인물이다. 이에 도현과 아버지 최필수(최광일 분)의 사연에도 관심이 쏠린다.

 

한편 기춘호(유재명 분)는 은서 경찰서에서 서근표(정희태 분), 이형찬(장재호 분), 김대석(전두현 분)과 함께 팀을 이루고 있다. 이에 은서 경찰서 강력팀이 선보일 끈끈한 팀워크가 기대된다. 그러나 기춘호가 전 강력팀장으로 명시돼있어, 그가 형사직을 그만두게 된 이유에 의문이 생긴다.

 

이와 함께 도현과 춘호가 ‘대립 or 공조’로 이어져 있어 시선을 끈다. 변호사인 도현과 전직 형사인 춘호가 과연 어떤 사건으로 맞닥뜨리게 될지 궁금증이 수직 상승하며, 두 사람이 대립과 공조를 넘나들며 뿜어낼 브로맨스 케미가 기대된다.

 

이 밖에도 아직 화살표가 이어지지 않은 추명근(문성근 분), 오회장(송영창 분), 황비서(최대훈 분), 로펌 대표(유성주 분), 제니송(김정화 분), 박시강(김영훈 분)의 존재가 호기심을 자극한다. 직업, 나이, 성별을 막론하고 교집합이 전무할 것 같은 이들이 어떤 사건으로 얽히고 설키게 될지 궁금증이 폭발하며, 첫 방송을 앞둔 ‘자백’에 기대감이 치솟는다.

 

tvN 장르물 흥행 계보를 이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새 토일드라마 ‘자백’은 오는 3월 23일(토) 밤 9시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tvN ‘자백’사진 제공)

 


[2019-03-15 08:44:17]
이전글 '너 미워! 줄리엣' 이홍기-정혜성, 유년시절 아픈 ..
다음글 ‘슈돌’ 나은-윌리엄, 씩씩하고 사랑스러운 첫째들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