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9월28일 (월) 3:45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스타줌인
 
ㆍ'그놈이 그놈이다' 황정음-윤현민, 핑크빛 로맨스 시작됐다
 
  그놈이 그놈이다 황정음-윤현민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황정음과 윤현민의 핑크빛 로맨스에 안방극장이 설렘으로 물들었다. 

 

어제(4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연출 최윤석, 이호/ 극본 이은영/ 제작 아이윌미디어) 10회에서는 삼생에 걸친 짝사랑의 마침표를 찍은 윤현민(황지우 역)이 황정음(서현주 역)과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황지우(윤현민 분)와의 입맞춤으로 꿈속에 나왔던 남자가 누구인지 알게 된 서현주(황정음 분)는 자신이 전생의 송민주라는 사실도 함께 알고 충격에 휩싸였다. 황지우는 서현주에게 졸업앨범과 학적부를 보여주며 전생에 두 사람이 함께였음을 알려주었고, 당시 전해주지 못했던 오르골을 선물하며 마음을 고백했다.

 

쌓였던 오해를 푼 서현주와 황지우는 한층 더 가까워졌으며, 특별한 장소에서 흑백 영화를 보며 데이트를 즐겼다. 특히 서현주는 영화가 중간에 멈춰 당황한 황지우에게 영화 내용을 설명하며 스킨십을 유도하기도. 영화 주인공들이 손을 잡는다는 서현주의 말과 달리 딥키스가 이어지자 두 사람 역시 다정한 입맞춤을 선보여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하지만 서현주가 박도겸(서지훈 분)이 준 웹툰 노트를 돌려주며 고백을 거절하는 장면은 보는 이들의 심장을 아릿하게 했다. 두 사람이 사귀는 사실을 눈치챈 박도겸은 “나는 누나가 행복한 게 제일 중요해”라며 동생으로 남기로 한 것. 서현주를 생각하며 밝은 모습을 보인 그였지만 황지우에게는 “두 번 다시는 누나를 속이거나 힘들게 하지 마세요. 저도 그땐 가만히 보고만 있진 않을 테니까”라는 경고를 날려 든든한 면모를 과시했다. 

 

한편 서현주의 SNS에서 송민주의 오르골을 본 김선희(최명길 분)는 분노를 숨기지 못했다. 김진호의 납골당에서 마주한 김선희와 황지우는 팽팽한 대립을 보였지만, 서현주에게 접근하지 말라는 충고에 김선희는 이내 배신감을 느끼며 눈물을 흘렸다. 

 

방송 말미, 김선희는 일방적으로 황지우와 자신의 딸 한서윤(조우리 분)의 결혼 기사를 발표, 본격적으로 서현주와 황지우를 갈라놓는 계략을 펼쳐 흥미진진함을 더했다. 믿을 수 없는 기사에 혼란스러움을 느낀 서현주가 이를 어떻게 대처할지, 김선희가 이후 또 어떤 일로 두 사람을 곤경에 빠뜨릴지 궁금증을 자극했다. 

 

방송 직후 시청자들은 “현주랑 지우 너무 잘 어울리고 키스신도 설레고ㅠㅠ”, “둘이 연애하는 거 너무 귀여워! 이젠 행복만 하자”, “도겸이 못 잃어... 돌아와”, “김선희는 옛날이나 지금이나 소름 돋는다. 또 현주한테 무슨 일 꾸밀 거 같아서 벌써 무서움” 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종잡을 수 없는 충격적인 전개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 KBS 2TV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는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 KBS 2TV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 영상 캡처

 

 


[2020-08-05 07:55:11]
이전글 '공부가 머니?' 홍성흔 가족 출연, 성향 다른 남매..
다음글 ‘미씽: 그들이 있었다’, 웰메이드 장르물 탄생 예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