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07월01일 (금) 20:14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자매지 뉴스 > travel/leisure
 
ㆍ봄꽃 보러 가볼만한 곳…경기도, 경기둘레길 코스 소개
 
  경기둘레길 부천 55코스 진달래 사진
 

[시사투데이 이윤재 기자] 경기도가 14일 도 외곽 860㎞를 연결한 '경기둘레길' 내 봄꽃명소 2개 코스를 소개했다.

 

 경기둘레길은 도내 15개 시·군 중간중간 끊겼던 숲길, 마을안길, 하천길, 제방길 등 기존 길을 연결해 지난해 11월 60개 코스 전 구간을 개통했다. 도가 소개하는 2개 코스는 가평 23코스와 부천 55코스로,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하고 가족과 함께 걸을 수 있는 곳이다.

 

 경춘선 청평역에서 시작하는 경기숲길 가평 23코스는 아름다운 풍광을 자랑하는 북한강 수변을 지나는 벚꽃명소다.

 

 그동안 인도가 없어 걷기에 위험하다는 지적이 있었지만 경기둘레길 사업을 통해 별도 데크를 설치, 안전하게 벚꽃을 만끽할 수 있다. 북한강을 지나는 청평대교에서 바라보는 청평댐·북한강 풍경과 매월 끝자리 2일, 7일 열리는 오일장에서 시골장의 인심을 덤으로 느낄 수 있다.

 

 수도권 1호선 소사역에서 시작하는 부천 55코스는 서해안 바닷가 경기갯길을 지나 시흥시를 거쳐 부천시에 이르는 길로, 진달래 명소인 원미산을 횡단한다.

 

 원미산은 해발 168m로 높지않아 가족과 함께 걷기 좋다. 능선을 따라 주변 도심지를 조망하고 온 산에 핀 진달래꽃을 볼 수 있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입장을 제한한 진달래군락지 '진달래동산'은 3년 만에 개방했다.

 

 경기둘레길에 대한 노선별 교통정보 및 세부 정보는 경기둘레길 누리집(gg.go.kr/dulegil)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갈림길이나 중요구간에 안내판도 설치했고 50m마다 배치된 간이 안내 표식(리본)으로 길을 잃지 않고 둘레길을 이용할 수 있다.

 

 각 코스 시·종점에 스탬프함을 설치해 인증할 수 있도록 했고, 스탬프북은 경기둘레길 누리집에서 신청하면 무료로 1인 2부씩 받을 수 있다.​ 


[2022-04-14 17:47:57]
이전글 전라남도 신안군…2023 '문화의 달' 행사 개최지 선..
다음글 보령시, 힐링 섬 여행지 추천…가볼만한 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