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2월28일 (일) 0:50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녹색혁신 기술로 지역 환경 개선..중소‧중견 기업 10개사 선정
 
  환경부
 

[시사투데이 이윤재 기자]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은 녹색혁신 기술과 설비를 보유한 중소·중견기업 10개사를 선정해 지역 내 환경문제 개선에 적용하는 ‘녹색혁신 상생 협력사업’을 지난해 이어 올해도 추진한다.

 

총 47억 원 규모로 추진하는 이번 사업은 정부-지자체-대기업이 환경개선 기술과 설비를 보유한 기업을 함께 지원해 지역(인천) 내에서 관련 설비가 필요한 기업에 적용한다.  

 

이번 협력사업에는 환경부, 한국환경공단, 인천시, 인천테크노파크, 인천상공회의소, SK인천석유화학이 참여한다.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은 환경오염물질 저감을 포함한 녹색혁신 기술과 설비를 갖춘 기업을 선정해 행정, 재정 등을 지원한다.

 

인천광역시는 인천테크노파크, 인천상공회의소와 함께 이번 사업에 선정된 기업이 지역 내 환경문제 해결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혁신설비가 필요한 지역기업 발굴, 사업비 연계, 사후 점검, 후속 연구개발 등을 지원한다. 지역 대기업인 SK인천석유화학(주)는 보유 전문기술을 활용해 선정된 기업에 시험설비(테스트베드) 제공, 전문기술 현장 진단 등을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대기오염물질 저감 등 해당 기술의 전부 또는 일부에 대한 권리를 가진 중소·중견기업이다. 한국환경공단은 실질적인 오염물질 감소 등 환경개선 효과를 갖춘 기업을 우선적으로 검토해 10개사를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기업은 혁신기술 설비·설치비의 최대 60% 이내에서 과제 당 최대 6억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사업신청서를 작성해 한국환경공단에 우편 또는 방문 접수하면 된다. 사업 공고문은 2월 17일부터 3월 19일까지 환경공단 누리집(www.keco.or.kr)에 게재된다. 서류 신청 기간은 다음달 12일부터 19일까지다. ​ 


[2021-02-17 10:44:39]
이전글 중소기업 수질자동측정기기 설치‧운영비 60% 보..
다음글 청소년 보호법 위반 랜덤 채팅앱 12개 형사고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