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2월05일 (토) 3:28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내년 초 '모바일 공무원증' 도입..디지털 사회 가속화
 
  모바일 공무원증 프로토타입 화면
 

[시사투데이 박지영 기자] 내년 초 모바일 공무원증을 시작으로 운전면허증, 장애인등록증 등으로 순차 도입된다.  

 

행정안전부는 ‘모바일 신분증 도입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내년 초 ‘모바일 공무원증’을 사용할 수 있게 된다고 26일 밝혔다.

 

모바일 신분증은 온오프라인에서 디지털 신원증명 기능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올해 공무원증 도입을 시작으로 운전면허증, 장애인등록증 등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모바일 신분증은 기존 공무원증과 마찬가지로 정부청사 출입, 스마트워크센터 이용, 국립세종도서관 도서 대출, 원천징수영수증·재직증명서·경력증명서 같은 공무원 증빙서류 제출 기능 등을 갖추게 된다.  

 

한편, 행안부는 내년 초 공무원들이 모바일 공무원증을 발급해 사용할 수 있도록 추진 중인 ‘모바일 공무원증 도입 사업’ 중간보고회를 28일 개최한다. 보고회에서는 모바일 공무원증을 통한 정부세종청사와 서울청사 출입 절차, 공직자통합메일, 기타 도서관 등에서 활용방안 등이 논의될 예정이다.

 

신민필 행안부 디지털안전정책과장은 “공무원증을 시작으로 모바일 신분증이 하나씩 추가될 때마다 정부나 기업은 각 신분증에 특화된 또는 여러 신분증을 결합해 이용하는 다양한 형태의 서비스를 개발해 제공할 계획이다”고 했다. ​ 


[2020-10-26 12:29:07]
이전글 대구가톨릭대의료원 신임희 교수, CDISC 한국본부 회..
다음글 권익위, "1·2차 국가전문자격시험 차수별 응시수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