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0월29일 (목) 23:0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performance/movie
 
ㆍ동네 형사의 해외 현지 수사극…<국제수사>
 
  영화 국제수사 포스터
 

[시사투데이 이윤재 기자] 대한민국 동네급 형사의 국제급 현지 수사극 영화 <국제수사>가 개봉한다. 영화의 주 스토리는 태어나서 처음 떠난 해외여행에서 글로벌 범죄에 휘말린 대한민국 촌구석 형사의 현지 수사극이다. 

 

 촌구석 강력팀 형사 ‘병수(곽도원)’은 필리핀으로 인생 첫 해외여행을 떠난다. 

 

 여유롭고 아름다운 현지 풍경을 감상하는 것도 잠시, 필리핀 거대 범죄조직의 킬러 ‘패트릭(김희원)’이 설계한 셋업범죄에 휘말려 하루아침 살인 용의자로 전락하고 만다. 

 

 ‘셋업범죄’는 실제 범죄 상황을 조작해 무죄인 이에게 누명을 씌우는 범죄방법으로, 피해자는 본인도 모르는 새에 범죄에 걸려들기 때문에 속수무책으로 당하는 경우가 많다. 

 

 주로 자신의 죄를 타인에게 전가하기 위한 수법이며, 수많은 피해자들을 양산해 세계적인 사회적 이슈로 대두되는 범죄유형이다. 

 

 메가폰을 잡은 김봉한 감독은 자칫 무겁게 느껴질 수 있는 ‘셋업범죄’를 수사극이 지닌 장르적 재미를 가미해 유쾌하게 풀어내 관객들로 하여금 공감을 이끈다. 

 

 이처럼 예상치 못한 범죄에 휘말린 병수는 자신의 누명을 벗어내기 위해 초행인 필리핀 구석구석을 발로 뛰며, 짠내나는 글로벌 수사스토리를 색다르게 선사한다.

 

 그런 병수의 모습은 <변호인>, <곡성>, <남산의 부장들>, <강철비2> 등 매작품마다 선 굵은 연기로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한 배우 곽도원이 첫 코미디 연기로 선보인다. 

 

 수사는 자격미달, 영어는 그냥 미달 이지만 ‘대한민국 형사부심’ 하나로 고군분투 수사를 이어가는 주인공이다. 

 

 여권, 지갑, 핸드폰도 모두 소매치기 당하고 범죄자 누명까지 쓰며, 마음처럼 몸이 따라주지 않는 웃픈 상황들은 관객들에게 웃음을 짓게 한다.

 

 그러면서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개상강한 캐릭터를 선보인 김대명, 악연전문배우 김희원, 깊은 연기내공을 자랑하는 김상호가 선보일 유쾌한 시너지 역시 이 영화를 기대할 대목이다. 

 

 액션·코미디를 넘나드는 다채로운 산전수전(山戰水戰) 국제전 수사극 영화 <국제수사>는 9월 29일 추석 극장가를 통 크게 웃길 예정이다. 

 


[2020-09-25 09:37:41]
이전글 깨어난 욕망과 광기…신민아·이유영<디바>
다음글 과거 '건축계 히트 아이콘'이 오늘은 '문제적 이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