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0월01일 (목) 4:30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소백산 매미나방 대량 발생 대비 방제 실시
 
  매미나방
 

[시사투데이 박지영 기자] 환경부는 산림청, 단양군, 국립생태원, 국립공원공단 등 관계기관 합동으로 10일 오후 소백산국립공원 일대에서 매미나방에 대한 방제를 실시했다.

 

​올해 수도권과 강원, 충북 등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매미나방이 급격이 늘어났다. 특히 단양군 일대 산림은 매미나방 피해를 많이 본 지역이다. ​매미나방 애벌레 털이나 성충에 접촉하면 사람에 따라 두드러기나 피부염을 일으킨다. ​

 

 

 

매미나방은 5월에 애벌레 시기와 6~7월 번데기 시기를 거쳐 성충이 된 후 8월 중순까지 산란하고 다음해 4월까지는 알집 상태로 월동한다. 

 

이번 방제는 내년에 대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알집 제거 중심으로 이루어졌다. 생태계 보호를 고려해 국립생태원과 국립공원공단 직원들의 지도 아래 매미나방의 알집을 끌개를 사용해 물리적으로 제거하는 친환경적인 방식으로 진행됐다.

 

박연재 환경부 자연보전정책관은 “매미나방과 같이 기후변화 등 환경변화로 대량 발생하는 곤충에 대한 장기 생태 관측, 연구개발 등을 강화해 국민 피해를 예방하고 생태계를 보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했다.

 


[2020-09-10 15:36:18]
이전글 부패·공익신고자 15명에 보상금 16억5,013만 원 지급
다음글 인공부화 바다거북 제주바다로..총 18마리 방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