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5월31일 (일) 16:5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people
 
ㆍ고(故) 사애리시 선교사 국민훈장 동백장 추서
 
  문화체육관광부 세종청사 전경
 

[시사투데이 김경희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6일 일제 강점기에 우리나라에서 근대교육기관을 설립해 국가사회 발전에 크게 기여한 고(故) 사애리시 선교사에게 ‘국민훈장 동백장(3등급)’을 추서했다.


캐나다 출신 미국 국적의 선교사 고(故) 사애리시(본명 앨리스 해먼드 샤프)는 일제 강점기 우리나라에서 선교활동을 펼치며 공주영명중학교와 공주영명고등학교의 전신인 명설학교를 설립해 인재를 양성하는 데 헌신했다. 특히 고인의 조국애와 민족정신을 일깨우는 교육은 유년시절 유관순 열사가 독립의식을 고취하는 데 큰 영향을 미쳤다.


유족 위임에 따라 ‘이야기 사애리시’ 저자(임연철)와 기념사업회 관계자가 국민훈장 동백장을 대리 수여한다. 국민훈장은 6월경 유족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 


[2020-05-07 11:23:08]
이전글 ‘홍익인간’뜻을 품고 지역상생·경제발전에 이바지
다음글 '진심진료'의 신념…환자중심 치과 의료서비스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