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9월22일 (화) 18:53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3차 전세기편 우한 교민 140명 이천 임시생활시설 입소
 
  환경부
 

[시사투데이 이윤재 기자] 12일 오전 11시경 경기도 이천시 소재 국방어학원에 마련된 임시생활시설에 3차 전세기편으로 입국한 우한 교민 140명의 입소가 마무리됐다.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이번 3차 입소는 1, 2차 전세기에 탑승하지 못했던 교민과 외국 국적의 직계 가족 등이 입국을 희망해 이루어진 조치로 한국인 79명, 홍콩 1명을 포함한 중국인 67명, 미국인 1명이다.


총 147명이 입국했으나 공항에서 증상을 검사해 유증상자 5명, 어린이 자녀 2명을 포함한 7명은 국립중앙의료원으로 이송하고 나머지 140명은 경찰청 버스 21대에 탑승했다.


교민들은 앞으로 14일간 임시생활시설에서 매일 2회 발열체크 등 증상을 확인하고 증상이 발생하면 즉시 구급차량을 이용해 국가 지정 격리병원으로 이송된다.

 

임시생활시설에 입소한 교민들은 1인 1실을 원칙으로 배정된다. 심리상담지원사 2명도 배치해 심리적으로 불안정한 교민에게는 심리지원을 실시하게 된다. 외국 국적의 가족이 함께 입소함에 따라 통역사 2명도 배치됐다.


아울러 임시생활의 방역관리를 위해 시설 진·출입로에는 현장소독시설을 운영해 드나드는 이동차량과 인력에 대한 소독과 방역이 철저히 실시된다.


또한 교민들이 사용한 물품 등은 환경부에서 의료폐기물로 관리해 이중으로 포장한 뒤 외부로 반출하는 즉시 폐기할 계획이다. 경찰청에서는 시설 외곽경비를 맡아 주변 지역 안전관리에도 만전을 기한다.

 

행안부 진영 장관은 “교민들이 임시생활시설에서 안전하고 편안하게 머물 수 있도록 정부합동지원단을 통해 의료 지원과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2020-02-12 13:44:12]
이전글 170여명 태운 3차 우한 임시항공편 12일 김포공항 도..
다음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바이러스 국내 분리주 분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