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8월14일 (금) 9:3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남해어업관리단, 무허가 조업 중국어선 2척 연이어 나포
 
  해수부 이미지
 

[시사투데이 이한별 기자] 해양수산부 남해어업관리단은 올해 첫 중국어선 특별단속 기간 중인 지난 10일과 12일 우리 배타적경제수역에서 무허가 조업 중이던 중국 유망어선 2척을 연이어 나포했다.

 

남해어업관리단 소속 국가어업지도선 무궁화27호는 10일 오후 6시경 제주도 남서방 약 96km(EEZ 내측 약 37km) 해상에서 무허가로 조업 중이던 중국 유망어선 A호(236톤, 해두 선적)를 적발했다.


또다른 국가어업지도선 무궁화4호는 12일 오전 9시 20분경 제주도 서방 약 120km 해상(EEZ 내측 약 31km)에서 무허가로 잡어 400kg을 포획한 중국 유망어선 B호(99톤, 영구 선적)를 검거했다.


현재 2척의 중국어선은 모두 제주항으로 압송돼 무허가 조업 경위에 대한 세부조사를 받고 있다. 우리 배타적경제수역에서 무허가 조업을 한 혐의로 확정이 되면 관련 법률에 따라 3억원의 담보금을 부과할 방침이다.


여기동 해수부 남해어업관리단장은 “올해 들어서만 무허가 조업 등 불법행위를 한 중국어선 4척을 나포했다”며 “앞으로도 우리 배타적경제수역 내 어족 자원을 보호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2020-01-14 12:37:45]
이전글 화천 민통선 야생멧돼지 폐사체 아프리카돼지열병 바..
다음글 산양삼 불법 판매 근절..특별 합동단속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