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1월15일 (금) 9:49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today board > hot issue
 
ㆍ매년 9월 1일은 '여권통문(女權通文)의' 날..국회 본회의 통과  [2019-11-01 13:10:44]
 
  여성가족부
 

[시사투데이 이한별 기자] 매년 9월 1일이 '여권통문(女權通文)의 날'로 지정됐다.

 

여성가족부는 9월 1일을 '여권통문의 날'로 정한 양성평등기본법 일부개정법률안이 31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여권통문’은 121년 전인 1898년 9월 1일 서울 북촌에서 기혼여성을 일컫는 말인 소사(召史)를 써서 이소사, 김소사의 이름으로 선언된 우리나라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이다. 여성의 근대적 권리인 교육권, 직업권, 참정권을 주장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여권통문의 날’은 우리나라 최초의 여성권리선언문이 발표된 날을 기념하고 국민적 관심을 높이기 위해 법정기념일로 제정됐다.


이는 단지 선언에만 그치지 않고 이후 국내 최초의 여성단체(찬양회)와 한국여성에 의한 최초의 여학교(순성여학교) 설립 등으로 이어져 실천력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이정옥 여가부 장관은 “여권통문의 날은 1908년 세계여성의 날이 촉발된 미국 여성 노동자들의 시위 보다도 10년이나 앞선 역사적인 날로 한국 여성사에서 매우 중요한 날임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잘 알려져 있지 않았다”며 “앞으로 9월 1일을 여성인권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하고 실천하는 날로 기념하겠다”고 했다.​ 


[2019-11-01 13:10:44]
이전글 댐 주변 취약계층 지원 ‘케이워터 나눔복지재단’ 공..
다음글 강원 춘천 야생조류 H5N3형 조류인플루엔자 바이러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