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4월20일 (토) 11:19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today board > hot issue
 
ㆍ국내 반입 필리핀 불법 수출 폐기물 이물질 혼재 페플라스틱 확인  [2019-02-08 11:22:23]
 
  환경부
 

[시사투데이 김세영 기자] 국내로 반입된 필리핀 불법 수출 폐기물이 상당량의 이물질이 혼재된 폐플라스틱으로 최종 확인됐다.

 

환경부는 필리핀으로 불법 수출됐다가 7일 국내로 반입된 폐기물 중 일부 물량에 대해 평택세관과 합동으로 현장조사를  실시했다.


이번에 현장조사를 실시한 물량은 국내로 반입된 폐기물이 담겨 있는 컨테이너 51대 중 컨테이너 2대 물량이다.


현장조사 결과, 필리핀으로 불법 수출됐다가 국내로 반입된 폐기물은 정상적인 재활용공정을 거치지 않은 상당량의 폐목재, 철제, 기타 쓰레기 등의 이물질이 혼합된 폐플라스틱 폐기물로 최종 확인됐다.


해당 폐기물은 ‘폐기물관리법’ 상 방치폐기물 처리절차에 따라 성상을 고려해 소각 등의 방법으로 적정하게 처리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평택시는 불법 수출업체에 대해 폐기물 처리 조치명령을 하고 해당 업체가 조치명령을 미이행 할 경우를 대비해 구상권 청구를 포함한 종합적인 처리 계획을 수립 중이다.


환경부는 폐플라스틱 수출신고 업체를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실시 중이다.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폐기물 불법 수출을 근절할 수 있는 제도 개선방안을 마련해 2월 중 발표할 예정이다.​ 


[2019-02-08 11:22:23]
이전글 올해 첫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기상악화와 장시간 오..
다음글 요양종결 산재노동자 직업복귀율 6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