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0월21일 (일) 19:34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today board > hot issue
 
ㆍ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맞아 토크콘서트 개최  [2018-08-08 18:03:35]
 
  여성가족부
 

[시사투데이 박천련 기자] 여성가족부는 14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을 앞두고 8일 오후 7시 서울 코엑스몰 별마당 도서관에서 ‘한국영화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를 어떻게 기억하는가’ 토크콘서트(이야기공연)를 개최한다.


강연자는 일본군 ‘위안부’피해자 문제를 다룬 영화 ‘아이 캔 스피크’의 시나리오작가 강지연 씨와 영화평론가 박우성 씨로 일반시민과 청소년 7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토크콘서트(이야기공연)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를 역사학자나 전문가가 아닌 일반 국민 시각에서 쉽게 접근하고 논의하는 기회를 갖기 위해 마련됐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를 다룬 영화 <귀향>(2017, 조정래 감독), <아이 캔 스피크>(2017, 김현석 감독), <허스토리>(2018, 민규동 감독) 등을 살펴본다.


특히 강지연 씨는 기존 ‘위안부’ 피해자를 소재로 다룬 엄숙주의 영화와 달리 ‘아이 캔 스피크’가 시나리오 단계에서 웃음코드를 상상하게 된 계기, 제작 과정의 뒷이야기 그리고 작가가 그동안 생각해온 ‘위안부’문제에 대한 견해를 들려 줄 예정이다.


이날 토크콘서트는 올해 처음으로 국가기념일로 제정된 콘스강연자들은 재능기부로 참여하고 강연 장소도 무료로 제공됐다.


최창행 여가부 권익증진국장은 “영화는 과거-현재-미래를 통찰하게 하고 사람들의 가치와 신념 등에 큰 영향을 줄 수 있는 분야다”며 “일본군 ‘위안부’ 관련 영화를 주제로 영화평론가와 시나리오 작가가 이야기를 나누는 기회를 통해 더 많은 청소년들과 일반 국민들이 올바른 역사 인식을 갖는 계기가 되리라 기대한다”고 했다.​ 


[2018-08-08 18:03:35]
이전글 학교 밖 청소년 대상 '2019학년도 대학입시' 설명회..
다음글 나무가 아파요~나무의사·수목치료기술자 양성기관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