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2월14일 (토) 18:46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today board > performance/movie
 
ㆍ19년을 이어 온 <엑스맨>시리즈의 피날레…엑스맨: 다크피닉스 개봉 예정  [2019-05-31 10:13:07]
 
  영화 엑스맨 포스터
 

[시사투데이 전해원 기자] 드디어 <엑스맨> 시리즈의 대서사시를 매듭지을 마지막 챕터가 극장가를 찾아온다. 영화 <엑스맨: 다크 피닉스>는 엑스맨을 끝낼 최강의 적 ‘다크 피닉스’로 변한 진 그레이와, 지금까지 이룬 모든 것을 걸고 맞서야 하는 엑스맨의 이야기를 그린 시리즈의 피날레를 장식할 작품이다. 

 

 19년간 사랑받아온 <엑스맨> 시리즈를 마무리하는 작품이자 <엑스맨: 퍼스트 클래스>, <엑스맨: 데이즈 오브 퓨처 패스트>, <엑스맨: 아포칼립스>로 이어져온 프리퀄의 피날레를 장식하는 작품으로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번 작품은 기존 <엑스맨> 시리즈에서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캐릭터의 등장은 물론 강렬한 드라마와 역대급 스케일이 완벽 조화를 이룬 작품으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먼저 뛰어난 잠재적 능력을 지니며 엑스맨 멤버로 활약하던 진 그레이(소피 터너)가 우연한 사고로 내면의 폭주하는 힘과 억눌려왔던 어둠에 눈을 뜨며 강력하고 파괴적인 캐릭터 다크 피닉스로 변화하는 과정이 흥미롭게 그려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엑스맨이 이룬 모든 것을 무너뜨릴 최강의 적이 된 그녀는 엑스맨 멤버들은 물론 지구의 운명까지 위협하며 극의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여기에 가족과 같은 그녀를 지켜야 한다고 믿는 멤버들과 통제불가한 힘으로 모든 것을 파괴하는 그녀를 없애야 한다고 주장하는 무리 간의 대립은 엑스맨들의 딜레마를 보여주며 더욱 강렬한 드라마를 예고한다. 

 

 무엇보다  <엑스맨: 다크 피닉스>는 제임스 맥어보이를 비롯해 마이클 패스벤더, 제니퍼 로렌스, 소피 터너, 제시카 차스테인, 니콜라스 홀트, 타이 쉐리던 등 해외 유수 영화제에서 수상 릴레이를 이어간 할리우드 명배우들이 총출동해 품격이 다른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화는 오는 6월 5일 개봉하며, 시리즈의 완벽한 피날레를 준비 중이다. 

  ​ 


[2019-05-31 10:13:07]
이전글 국내 최대 규모 연극축제 '대한민국연극제' 서울에..
다음글 <개봉 예정 영화> '비스트'…올 여름을 열 첫 번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