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3월03일 (수) 14:36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부전~마산 복선전철 사고 관련 정부조사단 확대
 
  부전~마산 복선전철 노선도
 

[시사투데이 이윤지 기자]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3월 발생한 부전~마산 복선전철 민자사업 지반침하 사고와 관련해 보다 정확한 원인 조사를 위해 현재 운영 중인 정부조사단을 확대한다.

 

국토부는 지반침하 사고 당일 현장에 출동해 사고원인 등 초기조사를 실시하고 긴급 복구계획을 마련한 바 있다.   

 

해당 계획에 따라 24시간 3교대 작업, 국가철도공단 상주근무 등을 통해 복구 작업 과정에서 추가 침하에 대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관리하고 있다. 또한 사고원인 조사를 위해 한국지반공학회에서 용역을 수행하고 객관적으로 검증하기 위해 정부조사단을 구성했다. 

 

한국지반공학회는 지반침하 사고의 원인으로 피난연락갱 굴착 중 ‘지하수 유출로 인한 터널 하부․측면 공동발생’을 사고 원인으로 분석했다.

 

국토부는 올해 3월 예정된 사고현장 개착 시 현장정밀조사 등을 통해 사고원인을 최대한 구체적으로 규명하기 위해 정부조사단을 현재의 2배 규모인 20여명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지반침하 사고 후 응급복구를 위해 토사를 되메우기한 상태로 차수벽 설치 후 터널 등 복구를 위한 토사 제거를 시작하게 된다. 

 

정부조사단 조사반장인 국토부 김승범 철도투자개발과장은 “실무경험이 많은 전문가들이 정부조사단에 참여하게 돼 보다 정확한 원인규명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


[2021-01-26 09:38:51]
이전글 불법조업 중국 어선 4척 나포..억류 조사 중
다음글 권익위, 돌잔치 전문점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완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