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2월27일 (토) 7:04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세종시, 올해 첫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환경부
 

[시사투데이 이윤재 기자] 13일부터 세종특별자치시 지역에 초미세먼지(PM2.5) 위기경보 ‘관심’ 단계가 발령되고 올해 들어 처음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된다.

 

환경부에 따르면, 세종시의 경우 미세먼지 생성에 유리한 상대습도가 높은 지형적 특성으로 인해 12일 초미세먼지(PM2.5) 평균농도가 50㎍/㎥을 초과했고 오늘도 일평균 50㎍/㎥를 초과할 것으로 예상돼 비상저감조치 발령기준을 충족했다고 밝혔다.

 

겨울철 고농도 미세먼지의 주요 배출원 중 하나인 5등급 차량은 비상저감조치 시행일에 오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 세종지역내에서의 통행이 제한된다. 위반 시에는 1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세종시 지역에서는 13일부터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됨에 따라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은 운행제한을 받게 된다.​​ 또한 세종시 지역에 위치한 의무사업장과 공사장에도 가동률, 가동시간 조정 등을 통한 미세먼지 배출저감조치가 시행된다. 발전업, 제지업 등 미세먼지 다량배출 사업장 7개소와 소각장도 조업시간 변경, 가동률 조정 또는 효율개선 등이 시행된다. 건설공사장에서는 공사시간 변경 또는 조정, 살수차 운영, 방진덮개 씌우기 등 날림먼지 억제조치가 시행된다.

 

이 외에도 민감·취약계층 이용시설, 버스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 점검, 야외활동 자제 권고 등의 국민건강 건강보호 조치도 병행한다.

 

김승희 대기환경정책관장은 “오늘 국내 발생 미세먼지와 국외유입 미세먼지가 대기정체로 축적돼 수도권과 충청권을 중심으로 고농도 현상이 발생했다. 13일부터 15일까지 고농도를 유지하다가 16일에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며 “수도권·충청권 지역은 고농도 미세먼지 상황이 발생함에 따라 차량운행을 자제하고 세종시의 경우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충실히 이행될 수 있도록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했다. 

 

 


[2021-01-13 11:11:49]
이전글 임시선별검사소 코로나19 검사 전 스마트폰으로 문진
다음글 라헨느, ‘2021 대한민국브랜드평가 1위’…2년 연속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