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2월28일 (일) 0:56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학생 중심 독립운동 '6월 10일' 국가기념일 지정
 
  3대 독립만세운동
 

[시사투데이 박지영 기자] 6월 10일이 ‘6·10만세운동’ 국가기념일로 지정된다. 

 

행정안전부는 ’6·10만세운동 기념일’ 지정을 내용으로 하는 ‘각종 기념일 등에 관한 규정’ 개정안이 8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밝혔다.

 

'6·10만세운동'은 학생을 중심으로 일어난 민족독립운동으로 1919년 3·1운동, 1929년 11·3 광주학생항일운동과 함께 일제의 무단 통치에 맞선 3대 독립운동으로 평가받고 있다. 

 

1926년 6월 10일 순종 인산일(장례식)을 기해 우리민족이 일제의 강제병합과 식민지배에 항거해 자주독립 의지를 밝힌 독립만세 운동이다. 전국 각지로 번져 전국 55개교 동맹휴학으로 이어져 일제에 항거하는 뜻을 보였다. 

 

특히 대한독립이라는 민족의 공동목표를 위해 하나가 됐던 3·1운동의 역사적 기반 위에 거행된 ‘제2의 만세운동’으로 일제에 대한 저항의식과 민족의식이 성장하는 계기가 됐다. 당시 현장에서 2백여 명이 체포됐고 주동자 11명은 실형을 선고받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행안부 측은 “각 기관의 요청사항을 검토하고 입법예고 등의 절차와 국무회의 의결을 거쳐 기념행사 주관부처를 국가보훈처로 정하고 ‘6·10만세운동’을 국가기념일로 지정하게 됐다”고 했다. 

 

내년 6월 10일은 ‘6·10만세운동’이 국가기념일로 제정된 후 맞는 첫 번째 기념일인만큼 국가보훈처 주관으로 정부기념행사를 의미 있게 거행할 예정이다.

 

행안부는 “이번 기념일 지정을 통해 앞으로 6‧10만세운동의 역사적 의미가 재평가되고, 선열들의 나라사랑 정신이 후손들에게 계승·발전되길 기대한다”고 했다.​ 


[2020-12-08 10:17:08]
이전글 산재보험 미가입 학습지 교사도 생활안정자금 융자
다음글 등산로나 둘레길 자전거 진입 제한 법적 근거 마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