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2월02일 (수) 2:0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코로나19 진단 도구 정식허가 임상평가 지원
 
  임상평가 협력기관 - 진단기업 연결(매칭)서비스
 

[시사투데이 정인수 기자]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코로나19 진단 도구(진단키트)의 국내·외 허가용 임상평가를 지원하기 위해 8일부터 검체 보유기관과 진단 도구 개발기업 간 연결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금까지 기업들은 개별적으로 정식허가용 임상적 성능평가를 수행할 의료기관을 섭외해 왔으나 다수 기업은 코로나19 양성 검체의 분포현황을 파악할 수 있는 창구가 없어 기관 섭외에 어려움을 겪어 왔다.

 

이번 서비스를 통해 기업과 협력 기관 간에 원활한 연결이 이루어지도록 지원해 신속한 제품 검증과 임상평가 진행을 통한 인허가 획득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복지부와 진흥원은 지난 3월부터 코로나19 진단 도구 수출용 허가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운영해 왔다. 지원범위를 정식허가까지 확대하기 위해 9월 중 협력 기관을 모집했다. 이를 통해 호흡기, 혈액 등 다양한 형태의 코로나19 검체를 충분히 확보하고 임상평가 역량을 갖춘 녹십자의료재단, 서울의과학연구소, 이원의료재단 등 6개소를 선정해 지원 중이다.

 

의료기기산업 종합지원센터에서 8일부터 22일까지 2주간 1차 신청 접수를 받아 협력 의료기관을 연결하고 기업 수요에 따라 11월 중 추가 연결을 진행할 예정이다.

 

서비스를 이용하고자 하는 기업은 보건산업진흥원(www.khidi.or.kr), 의료기기산업 종합정보시스템(www.khidi.or.kr/device) 누리집에 게시된 안내문을 통해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2020-10-08 15:45:11]
이전글 해수부, 집중호우 등 피해 어가에 18억5천만원 지원
다음글 취업취약 계층 코로나19 지역방역 투입..2만4천개 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