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0월23일 (금) 6:04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연안어선 1만2천척 '화재탐지경보장치' 무상 보급
 
  화재탐지경보장치 설치
 

[시사투데이 김균희 기자] 해양수산부는 어선 화재사고에 따른 인명피해를 줄이기 위해 근해어선에 이어 연안어선에도 ‘화재탐지경보장치’를 무상으로 보급한다.

 

어선 화재사고는 전체 어선사고의 5%에 불과하나 한 번 발생하면 대규모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현재 어선에 소방설비 비치를 의무화하고 있으나 어업인이 화재 발생장소 외 다른 구역에 있을 경우 화재 사실을 인지하기 어려워 신속하게 화재를 진압하는 데 어려움이 있었다. 

 

해수부는 어선 내 어디에서 화재가 발생해도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올해 4월부터 근해어선 2,636척에 화재탐지경보장치를 무상으로 보급하고 있다. 앞으로는 연안어선 1만2,000척에도 무상 보급된다. 연안어선은 비교적 규모가 작기 때문에 조타실과 기관실에 각 1개씩 보급할 예정이다. 

 

근해어선의 경우 관할지역 수협 어선안전조업국이 직접 설치를 지원했으나 연안어선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관할지역 수협 어선안전조업국이 9월부터 택배로 장치를 배송하고 설치방법을 안내해 어업인이 직접 설치하도록 할 예정이다. 

 

최용석 해수부 어업자원정책관은 “어선 화재탐지경보장치는 화재발생을 조기에 인지하여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중요한 장비로 어업인께서는 장치를 설치한 후에도 유지 관리에 힘써주기를 당부한다”고 했다.

 

 


[2020-09-04 17:34:10]
이전글 태풍 ‘마이삭’ 북상..17개 시도 산사태 위기 경보 ..
다음글 코로나19 돌봄공백 해소..'가족돌봄휴가' 10일 연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