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4월20일 (화) 7:30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코로나19 익명 검사 전국 확대..보건소나 1339 연락
 

[시사투데이 홍선화 기자] 정부는 4월 24일부터 5월 6일까지 이태원 클럽 등 유흥시설을 방문한 경우 신분 노출과 검사비용 걱정을 내려놓고 보건소나 1339를 통해 선별진료소에서 검사에 적극 응해 줄 것을 당부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이태원 클럽 확진 환자가 늘면서 불필요한 사생활 침해를 막기 위해 코로나19 익명 검사를 전국으로 확대 시행하고 있다.

 

특히 교육 시설, 종교 시설, 실내 체육 시설 등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시설 종사자는 감염 확산 위험이 매우 높으므로 꼭 신고하고 진단 검사를 받도록 했다.


또한 각 지방자치단체에서는 추가적인 2차, 3차 확산을 막기 위해 환자와 접촉자를 빠르게 찾아내고 격리할 수 있도록 방역 조치를 신속하고 적극적으로 시행할 것을 당부했다.​ 


[2020-05-14 13:52:39]
이전글 해외 유입 수산생물 검역단계부터 철저 관리
다음글 포항지진 진상 규명 위한 '진상조사활동' 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