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4월20일 (화) 6:17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국가폭력 피해자 치유 '제주4·3트라우마센터' 개소
 
  제주4·3트라우마센터
 

[시사투데이 이윤재 기자] 국가폭력 피해자를 위한 트라우마센터가 문을 연다.


행정안전부는 과거 국가폭력으로 트라우마를 겪고 있는 피해자와 유가족을 위한 '제주4·3트라우마센터'가 6일 나라키움 제주복합관사에서 문을 연다고 밝혔다.


제주4‧3사건 생존희생자와 유족을 비롯한 트라우마 치유대상자는 1만 8천여명에 달한다. 생존희생자의 39.1%, 유족의 11.1%가 외상 후 스트레스장애 증상(PTSD) 고위험군으로 치유가 시급하게 필요한 상황.


제주4‧3평화재단이 운영을 담당하는 제주4·3트라우마센터는 제주4⸱3사건 생존희생자와 유가족, 기타 과거사와 관련한 피해자에게 다양한 치유·재활서비스를 제공한다.

 

정영은 센터장(제주대학교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을 필두로 오승국 부센터장과 정신건강간호사, 사회복지사, 물리치료사 등 모두 8명으로 구성된다.


치유가 필요한 피해자들을 대상으로 개인·집단상담, 심리교육, 미술·음악·원예·여행 등 다양한 예술치유 프로그램과 물리치료, 한방치료, 신체재활 등이 운영된다.


이재관 행안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은 “제주4·3트라우마센터의 개소가 조금 늦은 감은 있지만 과거의 아픈 상처를 치유하고 더 나아가 화해와 상생을 위한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 


[2020-05-06 11:56:03]
이전글 코로나19 피해 입은 주민 위해 '마을공방' 조성
다음글 금융결제원-네이버 안전한 인증서비스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