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7월14일 (화) 5:3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hot issue
 
ㆍ코로나19 진단도구 수출용 허가 획득
 
  보건복지부 세종청사 전경
 

[시사투데이 김균희 기자] ​보건복지부는 코로나19 진단도구(키트) 수출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3월 26일부터 운영 중인 '의료기관과 기업 간 연결(매칭) 서비스'로 수출용 허가를 획득한 첫 사례가 나왔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는 진단키트를 개발하고도 검체를 보유한 의료기관을 섭외하지 못해 유효성 검증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이 제품 성능 평가를 수월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서비스 개시 이후 현재까지 23개 기업이 신청했고 14개 기업이 의료기관과 연계해 임상평가를 진행 중이다. 이 중 1개 기업에서 임상평가를 마무리하고 지난 4월 9일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수출용 허가까지 획득했다.


매칭서비스는 복지부에서 운영하는 ‘의료기기산업 종합지원센터’를 통해 진행된다. 전화(1670-2622) 또는 인터넷 누리집(www.khidi.or.kr/device)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2020-04-10 17:05:20]
이전글 코로나19 감염 구로구 콜센터 직원 산재인정
다음글 익숙해진 담뱃갑 경고 그림과 문구 교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