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1월22일 (금) 4:10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today board > hot issue
 
ㆍ원인자 확인된 군산 임시 보관 불법 폐기물 적법처리  [2019-02-18 10:21:42]
 
  환경부
 

[시사투데이 김세영 기자] 환경부는 15일부터 군산 공공처리장에 임시 보관 중이던 불법폐기물 중 122톤을 원인자 비용 부담으로 우선 반출해 적법하게 처리한다고 밝혔다.


환경부 소속 한강유역환경청은 지난 1월 24일부터 군산 공공처리장에 임시 보관 중이던 불법폐기물(약 750톤) 중 일부 폐기물(122톤)의 원인자로부터 전문 폐기물 처리업체와 계약을 통해 처리하겠다는 계획서를 지난 2월 12일 제출받았다.


한강유역환경청은 계획서를 지난 12일 승인함에 따라 불법배출한 원인자는 15일부터 26일까지 폐기물 122톤을 처리해야 한다. 


환경부는 원인자가 추가 확인된 폐기물(167톤)에 대해서도 원인자 비용부담으로 적법하게 처리하기 위해 원인자가 제출한 폐기물처리 이행계획을 검토 중에 있어 이르면 3월까지 처리될 예정이다.


아직까지 불법배출한 원인자가 확인되지 않은 나머지 폐기물(약 450톤)에 대해 한강유역환경청은 무허가로 수집 운반하다 적발된 처리업자의 부담으로 처리되도록 지난 1월 24일 조치명령을 내렸다. 현재 한강유역환경청에서 무허가처리업자가 지난 1월 28일 제출한 폐기물 적법처리 이행계획을 보완해 검토하고 있다.


군산 공공처리장에 불법 폐기물이 임시로 보관된 계기는 환경부 소속 원주지방환경청과 원주경찰서가 지난 1월 21일 불법으로 사업장폐기물을 화물차량을 이용해 타지역으로 이동하던 무허가업체를 적발한 결과다.  


이영기 환경부 자원순환정책관은 “이번 불법폐기물 운반과정에 대한 사건 전모를 신속히 수사해 이 사건에 가담한 자에게 엄정한 처벌과 함께 보관 중인 폐기물의 신속한 처리를 도모하겠다”고 했다.
​ 


[2019-02-18 10:21:42]
이전글 건설근로자 1,200명 무료 '종합 건강검진' 실시
다음글 노인장기요양 재가 어르신 이동지원서비스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