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9월24일 (월) 6:43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today board > hot issue
 
ㆍ커피전문점·패스트푸드점, 1회용 컵 사용 집중 점검  [2018-06-19 13:52:27]
 
  환경부
 

[시사투데이 김세영 기자] 환경부는 커피전문점 등에서 1회용 컵이 무분별하게 사용되는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전국 지자체, 시민단체와 1회용컵 사용 현장에 대한 집중 점검을 20일부터 시작한다.


우선 서울시 등 전국 지자체에서는 6월 20일부터 7월 말까지 각 지자체별 관할 구역 내의 커피전문점 등을 대상으로 현장 계도와 홍보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각 지자체는 매장 내 1회용 컵 사용 시 계고장을 발부해 1회용컵 사용 금지를 촉구하고 매장 내 1회용 컵 사용금지 안내 포스터 등을 배부한다. 계도 기간 이후 8월부터 지자체에서 매장 내 1회용 컵 사용에 대한 현장 지도·점검을 지속 추진하며 위반업소 적발 시 과태료를 부과하게 된다.


아울러 자원순환사회연대는 6월 25일부터 7월 6일까지 자발적 협약 업체인 커피전문점·패스트푸드점 21개 브랜드 226개 매장을 대상으로 협약 이행 여부에 대한 현장 점검을 실시한다. 자발적 협약 점검 요원들이 매장을 방문해 매장 내 다회용컵 우선 제공, 텀블러 이용 시 할인혜택, 협약 내용에 대한 숙지, 안내문 부착 여부 등을 점검한다.


환경부는 이번 점검 결과가 취합되면 업체별 이행 실적을 공개하고 이행이 미진한 부분에 대해 개선을 요청할 계획이다. 또한 이번 점검을 시작으로 협약 업체에 대한 정기·수시 점검을 지속해 점검 결과 협약 이행이 저조하고 이행 의지가 없는 것으로 판단되는 업체에 대해 협약 해지도 검토할 예정이다.  ​ 


[2018-06-19 13:52:27]
이전글 10월부터 불법 벌채된 목재 전면 수입금지
다음글 고창전통시장 로컬푸드 축제…삽겹살·수박화채도 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