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0월29일 (목) 4:57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화제의 신간
 
ㆍ<신간 소설> 사람다움이란…스티븐 킹 '인스티튜트'
 
  스티븐 킹의 장편 소설 인스티튜트 1권 표지
 

[시사투데이 김애영 기자] 스티븐 킹이 올 여름 가장 소름끼치는 공포 소설로 돌아왔다.

 

 스티븐 킹의 장편 소설 '인스티튜트'는 평온한 일상을 보내던 한 소년이 갑자기 부모가 살해되고 아이들을 테러에 활용하는 시설에 끌려와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한밤중 미니애폴리스 교외에 위치한 열두 살 루크의 집에 괴한들이 침입해 루크의 부모를 살해하고 루크를 납치한다. 루크는 원래 자신의 것과 거의 똑같은 모양으로 꾸며져 있는 방에서 깨어난다. 그곳은 텔레파시와 염력을 가진 아이들을 모아놓고 가혹한 훈련과 실험을 통해 그들의 능력을 키워 테러에 사용하는 '시설'이었다.

 

 루크는 고문과 체벌을 당하며 자신이 익히 알아 온 세계관이 완전히 뒤바뀌는 경험을 하고, 그곳을 탈출하기로 결심한다. 귀에는 GPS칩이 삽입되어 있고, 시설은 인근에 집이라고는 없는 깊은 숲속에 자리한 채 철책으로 둘러싸여 있으며, 루크 자신은 부모님의 죽음에 유력한 용의자로 지목되어 있는 등 상황은 그에게 전혀 유리하지 않다.

 

 실험 약물의 부작용으로 입소자가 죽는 사건이 발생하자, 루크는 인간으로서의 자신을 잃느니 차라리 죽는 게 낫다는 생각에 정신이 든다.

 

 '인스티튜트'에서 ‘시설’의 어른들은 전 인류를 위한다는 명분 아래에 아이들을 가차 없이 짓밟는다. 비인간적인, 하지만 지독하게 현실적이기 때문에 더욱 끔찍한 이야기를 통해, 저자는 오랜 기간 문학에서 다뤄 온 주제인 '존엄성과 인간성이 박탈당한 환경에 놓인다면, 어떻게 사람답게 있을 수 있을까'를 자신만의 방식으로 그리고 있다.

 

 출간 직후 평단과 대중의 폭발적 반응을 불러모으며 전미 베스트셀러 1위, 유럽 베스트셀러 1위에 등극한 '인스티튜트'는 미국 최대 독자 사이트인 굿리즈 초이스 어워드를 수상했다. 현재  미국 드라마 '미스터 메르세데스'의 제작팀이 이 소설을 드라마화할 예정이다.

 

 <인스티튜트>

스티븐 킹 지음 / 이은선 옮김

황금가지 펴냄

 


[2020-08-07 18:04:08]
이전글 <신간>코로나로 바뀐 일상, 엄마 아빠는 말조심이 더..
다음글 <신간>대배우 메릴 스트립의 아우라 넘치는 삶…'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