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4월14일 (수) 17:51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종합
 
ㆍ행안부, 2개 이상 시·도 경유 자전거 전용도로 26곳에 도로명 부여
 
  자전거길 도로명 부여 전·후 비교 예시(시·군·구에서 부여한 자전거길)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 대처

[시사투데이 김균희 기자] 오늘부터 자전거 전용도로에 도로명이 부여돼 정확한 위치 안내가 가능해진다. 

 

행정안전부는 ‘자전거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에서 ‘자전거 전용도로’로 규정돼 있는 26곳을 대상으로 26일부터 도로명을 부여한다고 밝혔다.

 

자전거 도로는 자전거 전용도로, 자전거·보행자 겸용도로, 자전거 전용차로, 자전거 우선도로로 구분하고 있다. 

이 중 자전거 전용도로는 주로 공원이나 하천변 등에 설치돼 있어 일반도로에 인접한 자전거·보행자 겸용도로와 달리 정확한 위치 확인이 어려웠다. 

 

행안부가 도로명을 부여한 자전거 전용도로는 한강북자전거길, 안양천동자전거길, 양재천동자전거길, 굴포천동자전거길 등 2개 이상 시·도를 경유하는 26개다.  

 

이번 조치로 도로변에 위치한 공중화장실, 휴게소 등에도 도로명주소가 부여되고 도로명주소안내시설이 설치돼 정확한 위치 안내가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이번에 부여하는 26개를 포함해 도로명을 부여받은 자전거 전용도로는 총 257개가 된다.

 

자전거도로 주소정보는 도로명주소누리집(www.juso.go.kr)을 통해 소방·경찰·인터넷 포털 등에 제공된다. 

 

박성호 행안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은 “자전거 전용도로에 도로명이 부여돼 응급상황 발생 시 더욱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게 됐다”고 했다. ​ 


[2021-02-26 00:02:56]
이전글 행안부, 5년 이상 장기 거주불명자 29만명 사실조사 ..
다음글 정부-지자체, 토지대장 등 공적장부 일본이름 지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