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5월19일 (일) 21:1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ㆍ겨울밤 '인생 사진' 찍는 명소로 떠오른 '송현동 솔빛축제'
 
  송현녹지광장 송현동 불빛축제
 

[시사투데이 이윤재 기자] 서울 종로구 열린송현녹지광장이 '송현동 솔빛축제'로 밤마다 빛으로 물든다.

 

 서울시는 열린송현녹지광장에서 내년 1월21일까지 '송현동 솔빛축제'를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송현동 솔빛축제는 지난 15일 개막한 이후 매일 오후 6시부터 10시까지 진행된다.

 

 3만㎡ 규모의 녹지광장에는 구름과 소나무 등 자연을 형상화한 '빛의 언덕', '빛의 산책', '그림자 숲', '빛의 소리', '중앙가든', '빛의 길' 등의 조형물이 설치됐다.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간직함과 동시에 황홀한 빛의 숲을 표현해 '인생 사진'을 찍을 수 있는 명소로 꼽히고 있다.

 

 가장 호응이 좋은 조형물은 구름을 형상화해 시시각각 색이 변하는 빛의 산책이다. 다채로운 색으로 반딧불이와 밤하늘의 별빛을 연출한 빛의 언덕, 물소리를 들으며 자연을 느낄 수 있는 빛의 소리, 경관 조명이 은은하게 길을 밝히는 빛의 길 등도 아름다운 경관을 선사한다.

 

 현장에서는 전문 사진작가가 찍어주는 인생사진 체험,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한글 작명 등 이벤트가 열리고 있다. 겨울철 대표 간식인 군밤과 붕어빵 등을 비롯해 커피와 차 등도 판매 중이다.

 

 축제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인스타그램(@sh_seoullight_official)이나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2023-12-22 16:02:19]
이전글 2023 충청남도 서천 철새여행 페스티벌 개최…가볼만..
다음글 2024년 새해 맞아 '모두를 위한 청와대' 문화프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