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5월19일 (일) 8:48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ㆍ한국미술 세계화 앞장…국립현대미술 관장 '윤범모' 씨 재임명
 
  국립현대미술관 윤범모 관장
 

[시사투데이 김경희 기자] 지난해 11월 인사혁신처의 공개모집과 심사를 거쳐 국립현대미술관 관장에 윤범모(尹範模)​씨가 재임명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5일 국립현대미술관 관장에 윤범모 씨를 재임명하고 오늘 오후 임명장을 수여할 예정임을 밝혔다.  

 

 윤범모 씨는 1982년 동아일보 신춘문예로 미술평단에 등단한 이후 30여 년간 미술비평가로 활동했고 기자, 전시기획자(큐레이터), 교수, 비엔날레 총감독 등 미술계에서 한국미술의 발전과 정체성 확립을 위해 노력해 왔다. 

 

 지난번 국립현대미술관 관장 임기 중에는 미술계 담론을 주도하고 미술 한류 확산을 위한 국내외 교류 전시 기획, 협업 사업 등을 추진했다. 또한 체계적으로 한국미술사를 연구하기 위해 국문과 영문으로 된 한국 근현대미술사를 발간하고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한 비대면 전시 개최, 온라인좌담회 개최 등 국립현대미술관의 역할과 발전 방향을 제시했다.

 

 이번 임기제 고위공무원인 관장 임기는 올해 2월 25일부터 2025년 2월 25일까지 3년이다.​

 

 문체부 측은 “윤 관장이 한국미술 전반에 대한 풍부한 지식과 현장 경험을 바탕으로 한국미술의 세계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최근 여러 문제와 현안 해결이 필요한 국립현대미술관의 상황을 인식해 책임 있게 조직을 이끌어가기를 바란다”고 했다.


[2022-02-25 11:37:21]
이전글 고(故) 송기숙 소설가 금관문화훈장 추서
다음글 ‘대한민국을 새롭게’…‘나’를 찾는 올바른 인성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