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7월10일 (금) 16:0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스포츠 NEWS
 
ㆍ'30년만의 우승' 리버풀…EPL 출범 이후 처음
 
  리버풀 선수들 (사진=리버풀 홈페이지 캡처)
 31라운드까지 28승1무1패 기록, 잔여 경기 결과 상관없이 정상 확정

[시사투데이 박미라 기자] 1992년 프리미어리그가 출범한 이후로 따지면 첫 우승이다. 리버풀이 30년 만에 우승을 차지했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의 리버풀이 정상에 올랐다.

리버풀은 2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스탬퍼드 브릿지에서 열린 첼시와 맨체스터 시티의 2019~2020 EPL 31라운드에서 첼시가 맨시티를 2-1로 꺾으면서 잔여 경기 결과와 상관없이 정상을 확정했다.

1위 리버풀(승점 86)과 2위 맨시티(승점 63)가 나란히 7경기를 남겨둔 가운데 승점 차이가 23으로 리버풀이 모두 지고, 맨시티가 모두 이겨도 역전이 불가능하다.

리버풀이 리그 정상에 오른 건 1989~1990시즌 이후 30년 만이다. 통산 19번째 우승이다. 

 

EPL 출범 이후 처음이다.

지난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정상에 오른 리버풀은 시즌 초반부터 압도적인 경기력으로 연승을 달리며 일찌감치 우승 가도를 달렸다.

리버풀은 31라운드까지 28승1무1패를 기록했다. 이제 대기록 도전에 나선다.

맨시티가 2017~2018시즌에 달성한 역대 최다 32승과 최다 승점 100 돌파에 도전한다. 산술적으로 남은 경기에서 모두 승리하면 35승, 승점 107까지 가능하다.

리버풀은 지난 시즌 맨시티에 승점 1이 밀려 우승 문턱에서 좌절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시즌이 중단되는 등 악재가 있었지만 리버풀은 초지일관으로 우승의 기쁨을 만끽했다. 

 


[2020-06-26 14:42:11]
이전글 내가 바로 황희찬!! PK로 10호골…리그 '10골-10도움..
다음글 한국 여자양궁 새 주역 '안산', 전국 대회 6관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