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2월05일 (토) 1:44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환경·국제
 
ㆍ드론으로 다도해해상국립공원 무인섬 불법행위 단속
 
  드론을 활용한 무인도서 현장 순찰(2020
 15~20명 구성 해상국립공원 특별단속팀 편성

[시사투데이 이지연 기자]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은 다도해해상국립공원 조도지구 내 무인섬 일대에서 무인기(드론)를 활용해 10월 30일부터 11월 1일까지 불법행위를 집중 단속한다. 

 

최근 5년간  다도해·한려해상·변산반도·태안해안 해상국립공원 내 불법행위는 총 1,263건이 적발됐는데 이중 야영행위가 381건으로 가장 많고 취사행위 297건, 출입금지 위반 173건으로 나타났다. 

 

해상국립공원 내에서 부두 등 접안 시설이 없는 무인섬에 불법으로 출입할 경우 환경 훼손은 물론 안전사고의 발생위험도 매우 높아진다. 

 

아울러 공단은 15~20명으로 해상국립공원 특별단속팀을 편성해 무단출입, 오물투기 등 불법행위를 불시에 단속해 최대 5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다.

 

박진우 국립공원공단 공원환경처장은 “무인기를 활용한 적극적인 순찰과 단속 활동으로 해상국립공원의 쾌적한 환경을 보호하고 안전사고예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했다.

 


[2020-10-29 13:09:26]
이전글 전주 첫번째 수소충전소 준공..하루 승용차 60대 충전
다음글 미래차 대중 속으로..수소차·1톤 전기화물차 1만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