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2월19일 (수) 4:01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환경·국제
 
ㆍ서울 용마산 '산양' 암컷 1마리 추가 서식 확인  [2018-08-09 10:59:19]
 
  환경부
 지난 조사서 확인된 수컷 1마리 더해 산양 2마리 서식 확인

[시사투데이 방진석 기자] 환경부는 지난 7월 1, 2차 용마산 산양 서식조사에서 확보한 배설물의 유전자 분석 결과 암컷 1마리를 추가로 확인했다고 9일 밝혔다.


이에 따라 서울 용마산에는 지난 조사에서 확인된 수컷 1마리를 더해 산양 2마리의 서식이 확인됐다.


산양은 보통 4월에서 9월까지 짝짓기를 위해 이동하는 습성을 가지고 있다. 이번에 산양 암컷 1마리가 추가로 확인됨에 따라 향후 용마산 산양은 다른 곳으로 이동하기 보다는 용마산에 계속 서식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인다. 산양의 이동을 염두해 둔 대책보다는 산양의 안전한 서식을 위한 모니터링과 보호에 집중할 계획이다.


환경부는 먹이자원, 물 등 용마산의 양호한 서식조건을 감안할 때 더 많은 산양이 용마산에 서식하고 있을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 무인센서 카메라와 현장조사 등을 통해 산양의 추가적인 서식 여부를 지속적으로 조사할 계획이다 


정종선 환경부 자연보전정책관은 “용마산이 산양의 지속적인 서식지가 될 가능성 커졌다. 용마산 산양의 안전한 서식을 위해 ‘수도권 산양보호를 위한 협의체(가칭)’를 구성해 관계기관, 지역사회와 함께 산양보호를 위한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했다.   ​ 


[2018-08-09 10:59:19]
이전글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범위 확대..손해배상청구권 소멸..
다음글 태안 염전 피부보호 물질 활용 원생동물 신종 발견